시야가 흐릿…간과하기 쉬운 당뇨병 증상 5

[사진=fizkes/shutterstock]

당뇨병은 인슐린 분비량이 부족하거나 정상적인 기능이 이루어지지 않는 등의 대사 질환 일종으로, 혈중 포도당 농도가 높은 것이 특징이다. 당뇨병은 그 자체뿐만 아니라 합병증이 더 무섭다.

당뇨병 합병증으로는 당뇨병성 망막증, 당뇨병성 신경 합병증, 당뇨병성 콩팥증, 간 경변, 뇌졸중, 협심증, 심근경색, 소화기 장애, 발 궤양, 성기능 장애 등이 있다.

당뇨병은 그 증상을 미리 알아채기 쉽지 않다. 이와 관련해 ‘치트시트닷컴’이 소개한 무시하고 지나치기 쉬운 당뇨병 증상 5가지를 알아본다.

1. 소변을 너무 자주 본다

일반적으로 성인은 하루에 4~7번 소변을 본다. 하지만 당뇨병이 있으면 소변 횟수가 이보다 훨씬 많아진다. 우리 신체는 포도당이 콩팥을 통해 지나갈 때 포도당을 다시 흡수한다.

그런데 당뇨병이 있으면 혈당이 증가하고 신체는 이를 재 흡수할 수 없게 된다. 따라서 신체는 소변 양을 늘려 과잉의 포도당을 제거하려고 하게 된다. 평소보다 갈증이 심하고 화장실을 너무 자주 가게 된다면 전문의의 상담을 받아볼 필요가 있다.

2. 체중이 급격하게 줄어든다

체중이 줄었다고 해서 모두 좋은 것은 아니다. 과체중이 당뇨병의 위험 인자인 것은 맞지만 당뇨병이 있으면 체중이 급격하게 줄 수도 있다.

혈당이 높으면 2~3개월 동안 10~20파운드(약 4.5~9㎏)가 빠질 수 있다. 당뇨병이 있으면 인슐린 호르몬이 에너지로 사용할 수 있는 포도당이나 당분을 세포로 보내는 기능을 제대로 하지 못해 체중이 급격하게 줄 수 있기 때문이다.

3. 배가 자주 고프다

혈당이 너무 높으면 우리 신체는 포도당을 조절하는 데 얘를 먹는다. 탄수화물이 너무 많이 든 음식을 먹게 되면 신체에서 너무 많은 인슐린이 분비되면서 포도당 수치는 급격히 떨어지게 된다.

이 때문에 몸이 떨리고 배고픈 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 특히 포도당 수치를 올리기 위해 탄수화물이나 당분이 많이 든 음식을 찾게 된다.

4. 발에 통증이 생기거나 무감각해진다

혈당 수치가 비정상적으로 높게 유지되면 당뇨병성 말초신경병증으로 불리는 상태가 돼 신체 신경을 손상시키는 원인이 된다.

발끝 등 신체 말단 부분에 무감각이나 저림, 통증 등이 생길 수 있다. 이런 증상은 2형 당뇨병을 25년 이상 앓고 있는 사람에게서 주로 나타난다.

5. 시야가 흐려진다

당뇨병의 초기 증상 중 하나가 시야가 흐려지는 것이다. 혈당이 높은 상황에서는 안구 수정체의 탄력성에 이상이 생긴다.

수정체 자체에는 손상이 없지만 혈당이 급격하게 변할 때 눈의 근육이 이에 적응을 하지 못해 눈 근육이 초점을 맞추는 게 힘들어지기 때문이다.

권순일 기자 kstt77@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2개 댓글
  1. 해변에서

    고맙습니다

  2. 정연출

    당뇨병에 관한정보 감사합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