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스로봇, 현재와 미래는? 대한성학회 1일 춘계학술대회 개최

[사진=대한성학회]
대한성학회(회장 박광성, 전남대 의대 비뇨의학과 교수)가 오는 1일 오전 9시부터 서울시 강남구 삼성서울병원 본관 지하 1층 대강당에서 춘계학술대회를 연다. 대한성학회는 의학, 교육, 철학 등 각 분야 전문가들이 모여 성숙한 성 문화 정착을 위해 성교육, 성 상담, 성 치료를 연구, 교육하는 학술 단체다.

 

이번 학술대회에서는 성 건강, 성 심리학, 섹스로봇 등 다양한 주제가 다뤄질 예정이다.

 

첫 번째 세션에서는 ‘성과 건강’을 주제로 ▲남성 배뇨기능과 발기(최우석 건국의대 비뇨의학과 교수) ▲새로운 여성 성기능 장애 유형(황규리 서울의대 산부인과) ▲성병과 건강(신유섭 전북의대 비뇨의학과) 등에 대해서 다룬다.

 

두 번째 세션에선 포스트 프레젠테이션이 준비돼 있다. 민권식 인제의대 비뇨의학과 교수와 유외숙 상담21 성건강연구소장이 ‘가짜 발기부전 치료제의 성분분석’ 등 8편의 논문을 소개한다.

 

세 번째 세션은 ‘성과 진화’가 주제다. 진화심리학의 대가 경희대 전중환 교수가 ‘성도덕의 미터리: 왜 제삼자의 특정한 성행동을 도덕적으로 판단하는가?’ 라는 제목으로 특강한다.

 

네 번째 세션은 ‘성과 인공지능’을 주제로 ▲성과 AI: 일반적인 측면 (이원기 한림의대 비뇨의학과) ▲산업적 측면에서 본 AI 성 상품(이성주 코메디닷컴 대표) ▲법적 윤리적 측면에서 본 AI 성 상품(한진 법무법인 세승 변호사)에 대해 소개한다.

 

다섯 번째 세션은 비아그라 국내 출시 20년을 맞아 그간의 변화에 대해 양대열 한림의대 비뇨의학과 교수가 발제한다.

마지막 세션은 성 심리학이 주제다. ▲젊은 커플의 성심리학(서수연 성신여대 심리학과) ▲성중독(김성년 서울의료원 정신건강학과) ▲다문화 가정의 성 심리(임의현 전남대 심리학과)에 관한 발제가 예정돼 있다.

박광성 회장은 “4차산업혁명시대를 맞아 인공지능이 성 산업에도 적용되고 있어 현황과 윤리적 문제점 등을 짚어보고자 한다”고 말하고 “이밖에 성 건강, 성 심리학 등에 관한 발제는 일반인에게도 흥미롭고 교육적인 시간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백완종 기자 100pd@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