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코바이오, 美 국제지방줄기세포학회 참가

[바이오워치]

[사진=엑소코바이오]

엑소좀(EXOSOME) 분야 바이오 벤처 엑소코바이오가 미국에서 자사 기술과 신제품을 공개했다.

엑소코바이오는 지난 13일부터 15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제16회 국제지방줄기세포학회(International Federation for Adipose Therapeutics and Science, IFATS)에 참가했다고 28일 밝혔다.

​IFATS는 지방조직유래 줄기세포 및 재생의학 분야의 국제학회로, 미용 및 치료 분야에 집중돼 있다. 전 세계의 저명한 의사들이 주로 참가해 관련 업계에서 중요한 의미를 갖는 학회다. 엑소코바이오는 이번 IFATS 참가를 통해 엑소좀 선두기업으로서의 입지 굳히기에 나섰다.

​엑소코바이오는 이번 학회에서 재생의학 및 미용 분야의 차세대 기술인 줄기세포 엑소좀에 관련된 자사의 기술과 신제품을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이번 학회에서는 세계 유일의 에스테틱용 엑소좀 제품인 ASCE+를 선보여 학회 참가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또한 엑소좀 기반 바이오신약을 개발 중인 세라톰바이오를 비롯, 메디컬 스파 기업 경영진들과 교류하는 등의 성과를 거둔 것은 물론 미국 시장 진출을 위한 유통 협의를 마무리해 2019년부터 미국 판매에 착수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기도 했다.

엑소코바이오 관계자는 “이번 학회 참가를 시작으로 미국 바이오 시장에 국내 엑소좀 기술을 적극적으로 알릴 것”이라며 “국내 엑소좀 선두기업으로서의 입지를 강화하고 다양한 국내외 유통망을 넓혀 엑소좀 기반 제품을 알리는 데 힘쓰겠다”고 전했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