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W바이오사이언스, 방사능 없는 혈액 X선 조사기 출시

[바이오워치]

[사진=JW바이오사이언스]
방사능 유출 위험이 없는 신개념 혈액 방사선 조사기가 국내 최초로 출시됐다.

JW바이오사이언스는 혈액 X선 조사기 상그레이(SANGRAY)를 출시했다고 21일 밝혔다.

상그레이는 글로벌 영상 진단 장비 기업 히타치(Hitachi)에서 개발한 의료 기기로, 수혈용 혈액백에 X선을 조사시켜 수혈 후 발생할 수 있는 질병인 수혈 관련 이식편대숙주병을 예방하기 위해 사용된다.

지금까지 국내에서 방사성 위험 물질 세슘-137을 사용하지 않는 혈액 방사선 조사기가 출시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수혈 관련 이식편대숙주병은 수혈된 림프구가 면역 기능이 저하된 환자의 정상 조직을 공격하는 질환으로 치사율이 매우 높다. 이 질환은 치료법이 없기 때문에 수혈 이전 혈액백에 방사선을 조사하는 과정을 필수적으로 거쳐 림프구 증식을 억제하는 방법으로 예방해야 한다.

상그레이는 상시 감마선을 방출하는 세슘-137 내장 기기와는 달리 작동 중에만 고전압을 통해 X선을 유도시키는 방식으로 보다 안전하고 정확한 사용이 가능하다.

또 방사성 위험 물질을 사용하지 않기 때문에 자연재해에 의한 방사성 물질 유출 위험이 없고, 방사성 폐기물 처리에 따른 불필요한 비용 부담을 줄일 수 있다.

JW바이오사이언스 관계자는 “수혈 관련 이식편대숙주병은 치사율이 높은 심각한 질병으로 혈액 방사선 조사만이 유일한 예방책”이라며 “국내외 여러 의료 기관에서 사용하는 만큼 제품의 안전성과 유효성에 대해 검증된 학술 자료를 바탕으로 다각적인 마케팅 활동을 전개해 나갈 것” 이라고 말했다.

한편, JW바이오사이언스는 진단 시약과 의료 기기 연구 개발에 중점을 두고 있는 기업으로 췌장암, 패혈증 등 진단분야 원천 기술을 바탕으로 고부가 가치 체외 진단 키트를 개발하고 있으며, 디지털 엑스레이, LED 무영등, 미숙아 보육기 등 필수 의료 기기 국산화에 앞장서고 있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