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세 먼지 가득한 월요일, 마스크 쓰는 법

[사진=그린피스]
오늘(5일)은 온화한 가늘 날씨. 하지만 아침부터 대기가 정체되면서 서쪽 지방과 일부 영남 지방 초미세 먼지 농도가 높게 나타난다. 출근길 꼭 마스크를 챙길 것.

오늘 수도권과 충청, 호남과 경북은 종일 초미세 먼지 농도 나쁨 수준을 유지하겠고, 영남과 제주에서도 낮 한때 농도가 높아지는 곳이 있겠다.

미세 먼지 마스크에 대해서 알아야 할 3가지.

– ‘KF’ 마크가 있는 마스크를 구입하라!

미세 먼지를 막는 등의 용도로 사용할 수 있는 마스크는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의약외품으로 지정하고 KF(Korea Filter) 인증 표시를 한 것이다. 마트, 약국에서 판매하는 마스크 가운데 꼭 KF 마크를 확인해야 하는 것도 이 때문이다. ‘미세 먼지를 막을 수 있다’고 홍보한 마스크 가운데도 KF 마크가 없다면 구입해서는 안 된다.

마크, 약국에서 KF 마크가 있는 마스크를 구입하라!

– 숫자의 의미는?

마스크의 KF 마크 뒤에는 80, 94, 99 같은 숫자가 있다. 숫자가 높을수록 필터가 촘촘해서 미세 먼지 거르는 기능이 높다. KF80은 평균 0.6마이크로미터 크기의 먼지를 80%까지, KF94는 평균 0.4마이크로미터 크기의 먼지를 94%까지, KF99는 평균 0.4마이크로미터 크기의 먼지를 99%까지 거를 수 있다는 의미다.

보통 크기가 2.5마이크로미터보다 작은 미세 먼지는 KF80 마스크만으로도 대부분 거를 수 있다. 물론 KF94를 착용하면 미세 먼지를 거를 가능성은 커진다.

– 숫자가 높다고 좋은 것은 아니다!

그렇다면, KF 뒤의 숫자가 높다고 무조건 좋을까? 아니다. KF 마크 뒤의 숫자가 높으면 미세 먼지는 더 잘 거르는 대신에 정상적인 호흡을 방해할 가능성이 커진다. 평소 영유아, 어린이, 임신부, 노인, 심혈관 호흡기 환자 등 일반인보다 호흡 능력이 떨어지는 이들은 마스크를 쓰고 나서 숨쉬기 곤란할 수 있다. 자신의 호흡량을 고려해서 마스크를 선택해야 한다.

영유아, 어린이, 임신부, 노인, 환자 등은 가능하면 KF94, KF99 마스크는 피하는 게 좋다. 마스크 착용 시, 호흡 곤란이나 두통 등의 증상이 있다면 즉시 벗고 병원을 찾아라.

강양구 기자 ty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광고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