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광약품 “나딕사 여드름 예방 치료에 효과”

[바이오워치]

[사진=Viktoria Ovcharenko/gettyimagesbank]
부광약품이 여드름 치료제 나딕사 10주년 기념 심포지엄을 개최하고 여드름 치료 효과를 다시 한 번 소개했다.

16일 열린 이번 심포지엄은 부광약품이 여드름 치료제 나딕사 한국 론칭 1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행사에는 김영구 연세스타피부과 원장이 좌장으로 연세대학교 세브란스병원 이주희 교수와 개발사 페레(Ferrer) 일롱카 졸트(Ilonka Zsolt) 박사가 각각 나딕사의 임상적 유효성 및 안전성을 강연하였으며 피부과 전문의 60여 명 등이 참석했다.

이주희 교수는 나딕사의 임상 데이터 및 실제 처방 경험을 통해 나딕사 효과에 대해 발표했다.

이주희 교수는 “나딕사는 염증성 및 비염증성 여드름에 효과가 있을 뿐 아니라, 피부세포 외 기질 저하를 만들어 여드름 흉터로 이어질 수 있는 기저막의 구조 요소인 MMP-2 유전자 억제를 통해 여드름 흉터 예방에도 효과가 있다”고 말했다.

또 이주희 교수는 “나딕사는 광범위한 항균 활성과 피부 자극이 거의 없고 부작용이 낮아 단독 또는 다른 여드름 제제와의 병용 처방에 모두 유효하다면서 여드름 치료에 효과적인 약물로 판단된다”고 설명했다.

이어 페레의 일롱카 졸트(Ilonka Zsolt) 박사는 나딕사의 개발 경위 및 낮은 내성 발현율 등 안전성에 대해 언급했다. 일롱카 졸트는 “나딕사 내성 발현율은 개발된 이후 지금까지 매우 낮으며 많은 임상 데이터에서 그 안전성이 확립됐다”고 말했다.

나딕사크림 주성분은 플루오로퀴놀론(Fluoroquinolone)계의 나디플록사신으로, DNA 자이라아제 작용을 방해함으로써 여드름 주요 균종 증식을 억제해 여드름 치료에 효과적이며 부작용이 낮아 환자 복용 순응도를 높일 수 있다.

부광약품 관계자는 “앞으로도 나딕사의 우수성을 알리는 데 주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