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대 의대, 90주년 맞이 특별 행사 개최

고려대학교 의과 대학이 오는 9월 의과 대학 90주년을 맞이해 기념식, 심포지엄, 음악회 등 다양한 행사를 개최한다.

고려대학교 의과 대학은 28일 “고대 의대의 전신인 조선여자의학강습소 개소일 1928년 9월 4일을 기념하고자 오는 9월 4일 오후 4시 90주년 기념식을 개최한다”고 알렸다.

90주년 기념식은 의과 대학 본관 유광사홀에서 열린다. 기념식은 고려대학교 의과 대학의 역사 특별 강연뿐 아니라 90년사 헌정식, 관보 라운지 및 피트니스 센터 개소식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꾸며질 예정이다.

9월 4-5일에는 고려대학교 문숙의학관 윤병주홀에서 고려대학교 BK21 PLUS 융합 중개 의과학 사업단 국제 심포지엄을 연다. 의생명 분야 최신 연구 지견을 주제로 열리는 이번 심포지엄은 2개의 전체 강연과 4개의 심포지엄 세션, 20여 개의 강연 및 50여 개 포스터 발표가 진행된다.

고대의대 교우회 주관으로 9월 1일 오후 5시 30분 고려대학교 인촌기념관에서 ‘고려대학교 의과 대학 90주년 기념 음악회 – 로제타 홀을 기리며’도 열린다. 로제타 홀 여사는 국경과 인종, 이념을 뛰어 넘어 민족과 박애 정신 실천을 위해 조선여자의학강습소를 세웠다. 이번 음악회는 의과 대학 동아리 공연, 교우 공연, 초청 공연 외 테너 김남두, 바리톤 나의석 등 국내 최고 성악가가 무대를 꾸민다.

[사진=고려대학교 의과 대학 90주년 기념 앰블럼]

맹미선 기자 twilight@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