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세스바이오, 13억 말라리아 RDT 공급 계약

엑세스바이오가 PFSCM(Partnership for Supply Chain Management)  및 의약품 유통 업체와 112만 달러(13억 원) 규모의 말라리아 RDT(신속 진단 키트)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엑세스바이오는 지난 4일 12억 원의 계약에 이어 말라리아 RDT 수주를 획득해 내는 성과를 보이고 있다. 이번 계약은 최근 매출액의 4.4%에 해당되는 규모이며, 아프리카 지역으로 공급될 예정이다.

엑세스바이오는 말라리아 진단 제품의 우수한 품질, 합리적인 가격, 대규모 생산 체제를 통한 납기 능력 등 입찰 시장에서의 핵심 경쟁력을 기반으로 대규모 수주를 연이어 낙찰 받으며 말라리아 RDT 사업의 회복세가 이어지고 있다.

엑세스바이오 관계자는 “자회사 엑세스바이오코리아를 통해 생산 능력 확대 및 세계보건기구(WHO)의 사전 적격 심사(PQ)를 추진 중으로, 공공 부문에서의 시장 지배력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설명헀다.

한편, PFSCM은 미국에서 설립된 비영리 기관으로 저개발 및 개발도상국의 의료 의약품 공급망 강화 및 의료 수준 향상을 지원하는 단체다.

[사진=AlexRaths/gettyimagesbank]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