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온스, 갱년기 치료 유산균 조성물 특허 취득

휴온스가 한국식품연구원과 공동 연구하는 프로바이오틱스 균주 락토바실러스 아시도필루스의 갱년기 예방 또는 치료용 조성물 특허를 취득했다고 7일 밝혔다.

이 특허는 한국식품연구원이 보유하고, 휴온스가 전용 실시권을 행사하는 특허다. 동물 실험에서 여성 갱년기 증상에 대한 우수한 개선 효과가 확인된 락토바실러스 아시도필루스 YT-1을 청구하고 있다. 국내 대학 병원 2곳에서 효능과 안전성에 대한 인체 적용 시험 또한 완료해 현재 결과 분석 중에 있다.

휴온스는 락토바실러스 아시도필루스 YT-1이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개별 인정을 획득 시, 정체돼 있는 여성 갱년기 예방 및 치료 시장에서 증상 완화에 도움을 줄 수 있는 국내 최초 유산균 원료로 경쟁력과 시장성이 높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휴온스는 피부 관련 특허 물질인 발효 허니부쉬 추출물(HU-018) 이너 뷰티 제품화에 성공한 노하우를 결합해 특허 받은 유산균 락토바실러스 아시도필루스 YT-1을 주원료로 한 치료제 및 건강 기능 식품, 식품 등 다양한 제품을 시중에 선보이겠다는 계획이다.

휴온스 엄기안 대표는 “휴온스는 갱년기 치료제뿐만 아니라 한국식품연구원과 함께 아토피, 항알레르기 등 난치성 질환에 대해 마이크로바이옴을 통한 다양한 치료제 개발에 매진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한국식품연구원과 협력해 우수한 기능성을 가진 건강 기능 식품을 개발해 국민 건강 증진과 사회적 의료 비용 감소에 기여해나가겠다”고 밝혔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