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크로젠, 싱가포르 법인 설립…동남아 본격 진출

정밀 의학 생명공학 기업 마크로젠이 싱가포르 현지 법인 ‘마크로젠 아시아퍼시픽’을 설립했다고 5일 밝혔다.

마크로젠 아시아퍼시픽은 일본에 이은 두 번째 마크로젠 아시아 현지 법인이다. 마크로젠은 지난 3월 싱가포르 법인 설립 후 현재 본격적인 사업을 시작하기 위한 막바지 단계에 들어섰다.

마크로젠은 2016년 11월 싱가포르 현지 사무소를 개설한 후 1년여에 걸쳐 시장 조사, 현지 기관 네트워킹, 프로젝트 파이프라인 조사 등을 진행해 최종 법인 설립을 완료했다. 마크로젠 아시아퍼시픽은 싱가포르 생물의학 연구단지 바이오폴리스에 자리를 잡았다.

마크로젠은 싱가포르 법인 설립으로 매년 큰 성장세를 보이는 동남아시아 유전체 분석 시장에 본격적으로 진출한다. 노바식 6000 등 최신 NGS 플랫폼을 기반으로 국책 연구 기관 싱가포르 과학기술청, 싱가포르 최대 병원 네트워크 그룹인 싱헬스 등 주요 기관에서 진행되는 대규모 유전체 분석 프로젝트에 적극적으로 참여할 계획이다.

문지영 마크로젠 사장은 “최첨단 유전체 분석센터를 통해 고객 니즈에 발 빠르게 대응하고, 대규모 게놈 분석 프로젝트를 집중적으로 공략해 동남아 시장을 선점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정새임 기자 j.saeim09@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광고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