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치체 전문 제약사 아이큐어, 7월 코스닥 상장

패치제 연구 개발 전문 제약 회사 아이큐어(대표 최영권)가 오는 7월 코스닥 시장에 상장될 예정이다. 아이큐어는 한국거래소와 금융감독원에 증권 신고서를 제출하고 본격적인 공모 절차에 들어간다고 28일 밝혔다.

공모 희망가는 4만4000~5만5000원으로 총 공모 금액은 밴드 하단 기준 528억~660억 원이다. 6월 19일부터 20일까지 이틀간 수요 예측을 거쳐 공모가를 확정하고 나서, 6월 25일부터 26일까지 청약을 받는다. 7월 초 코스닥 시장에 상장될 것으로 예상되며 대표 주관사는 키움증권이다.

아이큐어는 의료용 패치제 등의 제품을 개발해 국내 30여 업체에 판매하고 있다. 피부를 통해 약물을 인체에 전달하는 경피 약물 전달 시스템(TDDS, Transdermal Drug Delivery System) 전문 기업이다.

아이큐어는 세계 최고 수준의 TDDS 기술을 통해 독자적인 R&D 능력을 확보하면서 기존 패치제가 지니는 한계를 극복했다. 세계 최초로 도네페질 치매 패치제 개발에 성공했으며, 전 세계에서 유일하게 다(多)국가(한국, 호주, 대만, 말레이시아) 임상 3상을 진행 중이다.

아이큐어는 오는 2019년 상반기에 도네페질 치매 패치제의 미국 임상 1상을 진행할 예정이다. 현재 미국 식품의약국(FDA)으로부터 임상 1상 통과 후 판매 허가 신청이 가능하다는 답변을 받은 상태. 임상이 모두 끝나는 시점인 2020년에는 국내뿐 아니라 미국 내 판매가 가능하다.

아이큐어는 TDDS 기술 기반의 더마 화장품도 개발, 코스메슈티컬 브랜드를 론칭했고, 지난해 화장품에서만 231억 원 매출을 기록했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