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드팩토 “벡토서팁, 옵디보와 병용 시 시너지 효과”

항암 신약을 개발 중인 메드펙토는 벡토서팁을 면역 항암제와 병용 시 치료 효과가 현저히 개선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23일 밝혔다.

유전자 분석 서비스 기업 테라젠이텍스의 자회사 메드팩토는 항암신약 벡토서팁의 단독 요법 제1상 임상 시험 결과와 면역 항암제 병용 투여 연구 결과를 공개했다.

메드팩토는 2014년부터 기존 항암제 사용 시 치료 효과가 없거나 적절한 치료제가 없는 말기 고형암 환자 29명을 대상으로 벡토서팁 30~340㎎을 단독으로 경구 투여하고 결과를 추적 관찰했다.

연구 결과를 보면, 최대 용량 투여군에서도 용량 제한 독성(DLT)이 관찰되지 않았다. 중대한 부작용이나 이상 반응도 나타나지 않아서 벡토서팁의 안전성을 입증할 만한 유의미한 데이터 확보에 성공했다.

특히 특정 바이오 마커의 발현 등을 통해 벡토서팁이 면역 항암제와 병용 투여 연구도 진행해 시너지 효과를 낸다는 것도 확인했다.

벡토서팁은 면역 항암제의 치료 효과를 저해하는 주요한 기전으로 밝혀진 형질 전환 증식 인자 TGF-β를 선택적으로 강력하게 억제하는 약제이다.

이미 비임상 시험에서 키트루다, 옵디보 등 면역 항암제와 병용 투여 시 치료 효과가 현저히 개선된다는 점을 입증한 바 있다.

이런 병용 치료 요법은 최근 머크 세로노(Merck Serono)가 TGF-β를 억제하는 단백질과 면역 항암제를 혼합해 주사 투여하는 임상에서 개선된 항암 효과를 거두는 등 전 세계적으로 높은 기대감 속에서 연구가 활발히 진행되고 있다.

이 외에도 벡토서팁이 면역 항암제와의 병용 투여뿐 아니라 기존 세포 독성 항암제 내성의 주요 기전인 암 줄기세포를 억제할 수 있는 작용도 할 수 있을 것으로 메드팩토 측은 기대하고 있다.

메드팩토는 이번 임상 중간 결과를 오는 6월 1~5일 미국 시카고에서 열리는 미국임상종양학회(ASCO) 학술 대회에서 발표할 예정이다.

벡토서팁은 현재 국내에서 위암에 대한 임상 1b, 2a상과 췌장암에 대한 연구자 임상이 진행 중이며, 미국에서는 골수이형성증에 대한 임상 1, 2상과 다발성골수증에 대한 연구자 임상이 진행되고 있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