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동제약, 고혈압-고지혈 3제 복합제 개발

일동제약이 고혈압-고지혈 치료제(3제 복합제) 텔로스톱플러스 개발에 성공해 식품의약품안전처 허가를 취득했다고 14일 밝혔다.

텔로스톱플러스는 고혈압과 고지혈증을 동시에 치료할 수 있는 3제 복합제다. 혈압 강하제 안지오텐신Ⅱ수용체차단제(ARB) 계열의 텔미사르탄, 칼슘 채널 차단제(CCB) 계열의 암로디핀, 지질 저하제 스타틴(statin) 계열의 로수바스타틴을 조합해 단일정으로 만든 제품이다.

텔로스톱플러스는 텔미사르탄-암로디핀 복합제와 로수바스타틴을 동시에 투여해야 하는 본태성 고혈압 및 고콜레스테롤혈증 동반 환자가 세 가지 약제를 한 알로 한 번에 복용할 수 있도록 약물 순응도를 높인 것이 특징이다.

2015년 11월부터 지난해 6월까지 고지혈증을 동반한 고혈압 환자를 대상으로 한 임상 3상을 통해 텔미사르탄, 암로디핀, 로수바스타틴을 투여한 3제 요법군이 텔미사르탄과 암로디핀을 투여한 2제 요법군, 텔미사르탄과 로수바스타틴을 투여한 2제 요법군에 비해 각각 고지혈증 조절, 고혈압 조절 측면에서 우월함을 입증했다.

일동제약 관계자는 “대표적인 심혈관계 위험인자인 고혈압과 고지혈증은 상관관계가 깊고 동반 발생하는 비중이 높다”며 “그만큼 사용해야 하는 약물의 종류도 늘어나므로 복합제를 통해 처방 및 복약 편의성을 높일 수 있다”고 말했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