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성제약, 코스메틱 브랜드 ‘랑스’ 90억 규모 중국 수출

동성제약이 중국과 홍콩에 코스메틱 브랜드 ‘랑스’를 수출한다.

동성제약(대표 이양구)이 글로벌 코스메틱 유통사 아트페이스(대표 안경열)와 수출 계약을 체결하고 중국과 홍콩에 랑스크림과 마스크 팩 등을 선보인다. 랑스 브랜드는 피부 미백 화장품 랑스크림을 중심으로 향후 론칭될 세럼과 마스크팩 등으로 라인업이 확대될 예정이다. 국내에서는 약국을 중심으로 유통되고 있다.

2018년부터 3년간 약 90억 원어치가 수출돼 중국과 홍콩에서는 온오프라인 채널을 통해 판매된다. 국내외 해외 면세점을 통한 유통 계획도 예정돼 있다.

동성제약과 계약을 체결한 아트페이스는 중국을 포함한 아시아 전역에 한국 화장품을 수출하는 글로벌 코스메틱 유통사다. 1차 벤더 계약을 통해 중국 및 홍콩, 대만 스토어에 제품을 입점하는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동성제약 관계자는 “중국 화장품 시장 트렌드를 반영한 신제품 출시로 중국 내 랑스 브랜드 대중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