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FDA, 의사 필요 없는 AI 진단 기기 승인

미국 식품의약국(FDA)이 인공지능(AI)을 이용한 질병 진단 기기 ‘IDx-DR’을 처음으로 승인했다.

IDx-DR은 카메라로 망막을 촬영한 사진을 인공지능으로 분석해 당뇨망막병증에 걸렸는지 판단한다. 의사가 망막 사진기로 안구를 촬영해 클라우드 서버에 업로드하면 IDx-DR가 사진을 분석한다. 진단 결과는 “경증 이상의 당뇨망막병증이 발견됐습니다. 안과 전문의에게 의뢰하세요”나 “경증 이상의 당뇨망막병증 음성입니다. 12개월 안에 재검사하세요” 등 2가지 가운데 하나로 알려준다.

FDA에 따르면 IDx-DR은 900명을 대상으로 한 임상 시험에서 경증 이상의 당뇨망막병증에 걸린 환자는 87.4%의 정확도로 진단한다. 당뇨망막병증에 걸렸다고 판단한 사람 가운데, 87.4%는 실제로 병이 있었고 12.6%는 병이 없었다는 것이다. 반대로 경증 이상의 당뇨망막병증이 아닌 환자는 89.5%의 정확도로 진단했다. 병이 없다고 진단한 사람 가운데 89.5%는 실제로도 병이 없었고 10.5%는 병이 있었다는 말이다.

IDx-DR의 가장 큰 특징은 진단 과정에 의사가 개입하지 않는다는 점이다. 안저 사진 촬영은 의사가 하지만 병에 걸렸는지 여부는 인공지능 알고리즘에 의해서만 이뤄진다. 다만 진단은 당뇨망막병증에만 국한되며, 다른 질병을 감지하는 데는 사용할 수 없다.

[사진:IDx]

도강호 기자 gangdogi@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