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노레이, 코스닥 상장 신고서 제출

의료용 영상 진단 장비 제조 업체 제노레이(대표 박병욱)가 코스닥 시장에 상장한다.

제노레이는 금융감독원에 증권 신고서를 제출하고 본격적인 공모 절차에 들어간다고 11일 밝혔다. 예정 시기는 5월이다.

2001년 설립된 제노레이는 병원 및 치과에서 환자를 진단하고자 사용하는 각종 엑스레이 영상 진단 장비를 연구 개발하고 제조 판매하는 업체이다. 제노레이는 수술용 엑스레이 시스템 C-arm과 유방암 진단용 Mammography를 중심으로 하는 병원 대상 메디컬 사업 부문과 2D 엑스레이 및 3D CT를 한 장비에 결합한 ‘3 in 1’ 시스템을 중심으로 한 치과 대상의 덴탈 사업 부문을 동시에 운영하고 있다.

의료 진단용 엑스레이 개발 및 생산을 위해서는 핵심 부품 제조 기술, 3D 영상 재구성·가시화, 응용 소프트웨어 기술, CFPD 개발 기술 등이 필요하다. 제노레이는 이러한 기술력과 역량을 모두 자체적으로 보유하고 있다. 이뿐 아니라 2016년 개발한 엑스레이 센서의 한 종류인 Flat-Panel detector를 제조할 수 있는 역량까지 갖추면서 원가 경쟁력과 품질 모두를 향상시키는데 성공했다.

해외 지사 및 세계 40여 개국의 대리점 영업망을 통해 해외 시장을 본격 공략하면서 내수 시장과 특정 국가에 의존하지 않는 영업 체계도 구축했다. 다수의 글로벌 영업망 네트워크를 통한 제노레이의 수출 비중은 약 70%를 차지하며 매출 증대 및 진입 시장을 확대하고 있다.

제노레이의 2017년 매출액은 2016년 대비 16.2% 증가한 445억 원을 기록했다. 2017년 영업 이익과 당기 순이익은 2016년 대비 각각 35.1%, 60.3% 증가한 62억 원, 52억 원을 기록하며 높은 성장성을 보이고 있다.

제노레이 공모 희망가는 1만7500원~2만500원으로 총 공모 금액은 105억~123억 원이다. 5월 9일~10일 양일 간 수요 예측을 거쳐 공모가를 확정하고 나서 5월 16일~17일까지 청약을 받는다. 5월 중 코스닥 시장에 상장될 예정이며, 대표 주관사는 한국투자증권이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