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W신약-JW중외제약, 탈모 치료제 ‘로게인폼’ 공동 판매

JW신약이 탈모 치료제 판매를 위해 JW중외제약과 손을 잡는다.

JW신약(대표 백승호)은 JW중외제약 헬스케어사업본부와 탈모 치료 외용제 ‘로게인폼’ 국내 공동 판매 협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JW신약과 JW중외제약 헬스케어사업본부는 이달 말부터 두 회사의 마케팅과 영업 인프라를 활용한 공동 판매를 추진한다. JW신약은 도매 유통과 의원급 거래처 약국 대상 마케팅에 집중하고, JW중외제약은 전국 직거래 약국 대상 마케팅을 담당한다.

로게인폼은 탈모 치료제로는 최초로 미국 식품의약국(FDA) 승인을 획득한 세계 판매 1위 브랜드 로게인의 폼(거품) 타입 신제품이다. 지난해 JW신약이 한국존슨앤드존슨으로부터 국내 독점 판권을 확보했다.

로게인폼은 미녹시딜(5%)을 주 성분으로 하는 바르는 탈모 치료제로 폼 타입을 적용해 흘러내리지 않는다. 따라서 필요한 부분에만 적정량을 도포할 수 있고 두피 흡수와 건조가 빨라 사용 편의성과 치료 효과가 높다.

특히 여성 탈모 환자도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는 유일한 5% 미녹시딜 제품으로, 1일 2회 사용해야 했던 기존 액제와 달리 1일 1회 도포가 가능해 환자들의 편의성을 높였다.

JW신약은 유통망 확대를 통해 ‘모나드’, ‘네오다트’ 등 기존 경구용 탈모 치료제와 로게인폼 공급 판매에서 시너지를 창출할 계획이다.

JW신약 관계자는 “입소문을 타고 로게인폼을 찾는 환자들이 늘고 있는 만큼 다양한 유통 채널을 확보할 수 있는 새로운 전략이 필요했다”며 “JW중외제약 헬스케어사업본부의 일반의약품 유통망을 활용해 로게인폼 공급을 전국적으로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