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바이오텍, 피부 재생 줄기세포 배양액 특허 취득

국내 최대 줄기세포 치료제 파이프라인을 보유한 차바이오텍(대표이사 이영욱, 최종수)이 ‘피부 줄기세포 배양액을 포함하는 피부 노화 억제 조성물 및 이의 용도’에 관한 국내 특허를 취득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특허는 탯줄 또는 태반 유래 줄기세포를 피부 조직세포로 분화시켜 배양액을 만드는 기술에 관한 것이다. 특허 기술을 적용해 만든 배양액은 기존 줄기세포 배양액에 비해 피부 재생과 노화 방지에 탁월한 효과를 보이는 물질이 높은 비율로 함유돼 있다. 유용한 신규 성분들도 다수 존재하는 것이 확인됐다.

이 배양액은 항산화 활성도 및 콜라겐 발현에 대한 분석 결과 주름 개선과 피부 탄력 향상, 색소 침착 개선, 피부 조직 형성과 재생 촉진에 뛰어난 효과가 있는 것으로 확인돼 미용 제품 등에 활용도가 높을 전망이다.

차바이오텍 유지민 박사는 “이번 특허 취득 기술은 중간엽 줄기세포를 피부 조직세포로 분화해 피부 재생에 특화된 배양액을 만들었다는 데에 큰 의의가 있다”며 “향후 이 분화 배양액에서 나온 피부 재생과 노화에 관한 물질에 대해서도 순차적으로 특허 등록이 이뤄질 전망”이라고 말했다.

차바이오텍은 연구 진척에 따라 치료 물질 개발에 큰 전기를 마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특허 권리는 차바이오텍과 관계사 차바이오F&C가 각각 50%씩 소유하고 있다. 차바이오F&C에서는 이번 특허 기술이 접목된 피부 조직 줄기세포 배양액을 화장품으로 만들어 올 봄 선보일 계획이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