퓨쳐켐, 치매 진단약 ‘알자뷰’ 품목 허가 획득

퓨쳐켐(대표이사 지대윤)은 5일 국내 최초로 개발한 알츠하이머 치매 진단 방사성 의약품 ‘알자뷰’가 식품의약품안전처 품목 허가를 획득했다고 밝혔다.

알자뷰는 국내 최초이자 세계에서 4번째로 개발된 알츠하이머 진단 방사성 의약품이다. 환자 뇌 속 치매 주요 요인으로 꼽히는 베타 아밀로이드 단백질 유무를 영상화해 알츠하이머 치매 진단에 도움을 주는 전문 의약품이다.

퓨쳐켐은 2008년에 베타 아밀로이드를 표적으로 하는 전구체 개발을 시작으로 약 8년에 걸친 연구 개발 끝에 2016년 알자뷰 개발을 완료했다. 2016년 9월 식약처 신약 품목 허가를 신청했고, 지난 2일 최종 품목 허가 승인을 받았다.

퓨처켐은 “외국에 로열티를 지불하고 제품을 생산하는 기존 알츠하이머 진단 방사성 의약품 대비 알자뷰는 가격 경쟁력을 보유하고 있어 시장에 빠르게 진입할 것”이라며 “알자뷰는 정부 치매 국가 책임제 정책을 실현시키는 의약품으로 성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지대윤 대표이사는 “알자뷰 국내 판매뿐 아니라 알자뷰와 피디뷰 등 방사성 의약품 글로벌 진출을 준비하고 있다”며 “올해는 퓨쳐켐이 글로벌 시장에 진출하는 원년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