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에스티, 美 뉴로보와 치매 치료제 양도 계약

동아에스티(대표이사 부회장 강수형)는 미국 뉴로보 파마슈티컬스(NeuroBo Pharmaceuticals)와 퇴행성 신경 질환 치료제 ‘DA-9803’에 대한 양도 계약을 추가로 맺었다고 19일 밝혔다.

동아에스티는 이번 계약으로 양도금 500만 달러(약 53억 원)와 지분 24%를 수령한다. 뉴로보는 DA-9803의 글로벌 개발을 추진할 계획이다.

앞서 동아에스티는 뉴로보와 당뇨병성 신경병증 치료제 DA-9801의 글로벌 임상 개발 및 허가, 판매에 관한 라이선스 아웃 계약을 체결했다.

동아에스티는 2013년 동아치매센터를 설립하고 천연물 소재를 기반으로 한 DA-9803을 개발해 왔다. DA-9803은 정부가 도입한 치매 국가 책임제로 사회적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알츠하이머 치료제다. 국내에서 전임상을 완료, 미국 IND 신청을 준비 중이다.

DA-9803는 산업통상자원부 광역경제권연계협력사업과 범부처 전주기 신약 개발 사업 지원 과제에 선정된 바 있다.

동아에스티 강수형 부회장은 “뉴로보와 DA-9801에 이어 DA-9803도 계약을 체결함에 따라서 동아에스티는 뉴로보의 주요 주주의 위치를 확보하게 될 것”이라며 “뉴로보의 성공적인 천연물 의약품 개발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