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인제약, 뇌전증 치료제 프리렙톨캡슐 발매

환인제약(대표이사 이원범)이 2일 뇌전증 치료제 프리렙톨캡슐 300㎎(프레가발린)을 발매했다.

프리렙톨캡슐의 치료 용량은 환자 개개인의 반응과 내약성에 따라 뇌전증 및 신경병증성 통증 환자의 경우 1일 최대 600㎎, 섬유근육통 환자는 1일 최대 450㎎까지 증량이 가능하다.

환인제약은 출시 제품인 프리렙톨캡슐 75㎎과 150㎎에 추가로 300㎎을 발매함으로써 환자별 약물 반응에 따른 용량 선택의 폭을 넓히는데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프리렙톨캡슐 300㎎의 1캡슐당 상한 약가는 847원이며, 포장 단위는 1병에 30캡슐, 100캡슐이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