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노피·제넥신·휴온스, 혁신형 제약 기업 3년간 연장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는 2017년도 제3차 제약 산업 육성 지원 위원회에서 혁신형 제약 기업 인증 연장 여부와 SK케미칼의 혁신형 제약 기업 지위 변동 사항 안건을 심의 의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복지부는 2014년 혁신형 제약 기업으로 인증된 사노피아벤티스코리아, 제넥신, 휴온스에 3년간 인증을 연장하기로 의결했다. 인증 기간은 2017년 11월 28일부터 2020년 11월 27일까지다. 인증 유효 기간은 3년이며, 재인증 심사를 거쳐 3년 단위로 연장이 가능하다.

복지부는 2017년 12월 1일자로 SK케미칼과 지주 회사 SK홀딩스로 분할 예정인 SK케미칼이 혁신형 제약 기업의 지위도 승계하는 것으로 심의 의결했다. 이는 분할 회사인 SK케미칼이 기존 회사의 의약품 관련 모든 사업을 승계한 것에 따른 것이다.

혁신형 제약 기업은 국내 제약 기업의 글로벌 경쟁력을 확보하고 제약 산업을 미래 신성장 동력으로 육성하기 위해 만들어진 제도다. 혁신형 제약 기업은 신약 연구 개발 등에 일정 규모 이상의 투자를 하는 기업을 대상으로 제약 산업 육성 지원 위원회 심의를 거쳐 인증하게 된다.

2017년 11월 기준 혁신형 제약 기업은 국내 제약사 34곳, 바이오 벤처 8곳, 외국계 제약사 2곳 등 총 44개 제약사가 인증받았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