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습력 높이려면 마그네슘 섭취 늘려라

학습능력을 높이려면 뇌기능을 증진시키는 영양소를 섭취하는 게 한 가지 방법이다. 이와 관련해 마그네슘을 충분히 섭취하면 장단기 기억력과 학습 능력이 향상된다는 연구 결과가 있다.

중국 칭화대학교 연구팀은 새로운 마그네슘 복합물질인 ‘MgT’를 개발, 뇌 활동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다른 영양 보충제와 비교 관찰하는 동물실험을 진행했다.

그 결과, MgT를 주입한 쥐는 신경 사이를 연결하는 시냅스의 유연성이 증가했고 기억과 학습을 담당하는 뇌 부분의 시냅스 밀도도 증가했다. 공간지각 능력과 연상기억 능력도 크게 향상되는 것으로 관찰됐다.

마그네슘은 우리 몸의 중요한 구성 물질의 하나이며 뇌의 노화 작용을 늦추고 면역기능이 정상 작동하는 데 중요한 성분으로 꼽힌다. 마그네슘이 부족하면 알레르기, 천식, 심장병을 겪을 수 있다.

한국영양학회는 마그네슘 하루 섭취량을 성인 남성은 350mg, 성인 여성은 280mg, 임신 여성은 320mg 권하고 있다. 마그네슘이 많이 들어있는 음식은 콩, 현미, 호두 같은 곡물, 시금치 같은 녹색 잎채소, 과일, 해조류 등이다.

연구팀의 궈송 리우 박사는 “개발도상국 인구의 반 이상이 마그네슘 결핍 상태며 미국인들도 충분한 마그네슘을 섭취하지 않는 사람이 적지 않다”면서 충분한 마그네슘 섭취를 주장했다. 이 연구 결과는 학술지 ‘뉴런(Neuron)’에 실렸다.

[사진=shutterstock/meaofoto, 아이클릭아트]

권순일 기자 kstt77@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