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십자, 동전파스 ‘제놀 코인 플라스타’ 출시

녹십자(대표 허은철)가 소비자 편의성을 높인 동전파스 제놀 코인 플라스타를 출시했다.

제놀 코인 플라스타는 타박상, 근육통, 어깨 결림 등의 증상 개선을 돕는 일반 의약품이다. 500원짜리 동전 모양의 이 제품은 원하는 통증 부위에 붙여 집중적인 치료가 가능하다. 또, 크기가 작아 손가락 무릎 등 굴곡진 부위에 붙이기 쉽고, 대형파스보다 활동성이 좋아 휴대하기 편하다.

이와 함께, 이 제품은 소비자가 상황에 맞춰 선택할 수 있도록 포장을 42매와 84매 두 가지로 나눴다.

녹십자 관계자는 “이 제품은 누구나 통증 부위에 간편하게 붙일 수 있다는 것이 장점”이라며 “앞으로도 소비자의 새로운 수요에 맞춰 제품군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녹십자의 제놀 시리즈는 이번 제놀 코인 플라스타 출시로 제품군을 7종으로 늘렸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