쎌바이오텍, 대장암 치료용 조성물 특허 취득

쎌바이오텍이 시스타틴A를 유효 성분으로 포함하는 대장 질환 치료용 약학 조성물 특허를 취득했다고 26일 밝혔다.

시스타틴은 사람의 세포 내 단백질 분해 효소의 작용을 저해하는 물질이다. 이 가운데 시스타틴A는 표피, 소화관, 질 등 상피조직과 백혈구 등에 존재하며 병원균의 침입으로부터 우리 몸을 보호하는 역할을 한다.

회사 측은 in-vitro 실험에서 대장암 세포인 HCT116과 DLD-1에 시스타틴A를 처리한 결과 대장암 세포의 성장을 억제하는데 현저한 효과를 보였다고 설명했다.

이번 특허는 중소기업청이 주최하고 한국산업기술진흥원이 주관하는 ‘월드 클래스 300’의 일환이다. 쎌바이오텍은 2020년까지 중소기업청 지원금과 자체 조달 50% 등 총 70여억 원을 들여 난치성 장 질환 치료용 유산균 약물 전달체 개발을 추진하고 있다.

쎌바이오텍은 “이번 특허는 대장암 치료제 개발과 관련한 후보 물질에 관한 것”이라며 “이를 세계적인 유산균 코팅 기술과 접목할 경우 기존 합성 화합물이나 표적 치료제와는 다르게 부작용을 최소화할 수 있는 항암제 개발이 가능하다”고 밝혔다.

대장 질환이란 대장암, 대장염, 과민성 대장증후군, 크론병 등을 포함하는 것으로 대장에서 발생하는 여러 가지 질병을 총칭한다. 2016년 통계청의 우리나라 사망 원인 통계에 따르면 대장암은 위암을 제치고 폐암, 간암과 함께 3대 암에 이름을 올렸다. 발생률과 더불어 사망률도 지속적인 증가 추세를 보이고 있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