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제약, 신개념 고분자 콜라겐 필름 제품화

주사가 필요 없고 통증도 없는 세계 첫 구강 필름형 콜라겐이 국내에서도 제품화 된다.

서울제약(대표: 김정호)은 구강 필름형 피부 미용 혁신 제품 상용화를 위해 일본 히메지독큐 대학의 다니구치 다이조 교수(의학 박사) 및 일본 어메이지플러스와 공동 협의체를 구성하고, 글로벌 산학연 전략적 제휴를 위한 협약을 체결하였다고 25일 밝혔다.

필름형 고분자 콜라겐은 히메지독큐 대학 다니구치 교수가 세계 최초로 개발하여 국제 특허를 출원한 제품이다.

다니구치 교수 팀은 구강 점막을 통한 콜라겐 흡수를 연구한 결과, 구강 점막이 피부보다 고분자 콜라겐 흡수율이 92배나 높다는 연구 결과를 얻었으며, 이 연구 결과를 바탕으로 스마트필름 기술을 가진 서울제약과 일본 어메이지플러스가 제휴하여 CH.V(씨에이치브이)를 제품화하게 된 것이다.

기존 미용 건강식품의 콜라겐은 소화 기관 내에서 아미노산으로 분해되기 때문에 피부 미용 효과를 나타내기 위해서는 피부에서 다시 콜라겐으로 합성되어야 하는 어려움이 있고, 피부로 흡수되는 형태의 콜라겐은 피부가 분자량 300달톤 미만의 저 분자라야만 흡수될 수 있기 때문에 그 효과도 제한적이다.

반면 필름형 고분자 콜라겐은 체내에 존재하는 콜라겐 구조(고분자)와 유사한 구조를 가지고 있어 기존의 저분자 콜라겐 대비 체내 콜라겐 형성에 있어 확연한 차별성을 가지고 있으며 기존 제품과 달리 주사 없이 피부 톤과 안면 주름을 개선시켜 주는 피부 영양제로 통증 걱정이 없다는 게 가장 큰 특징이다.

서울제약은 이번 협약을 통해 피부 노화와 보습에 중요한 ‘틸라피아 콜라겐’과 ‘히알루론산’을 구강 점막을 통해 흡수시키는 필름형 고분자 콜라겐 CH.V를 제품화해 국내에 처음 선보일 예정이다.

CH.V는 Collagen(콜라겐)과 Hyaluronic acid(히알루론산)에 Vitamin C(비타민C)가 보강된 필름 제품으로서 기존 미용팩과 주사기 필러를 대신할 미용 제품으로 양사는 이르면 7월 CH.V의 한국 내 발매를 계획하고 있다.

피부 미용에 중요한 콜라겐과 히알루론산은 현재 화장품, 마스크팩, 이너 뷰티 개념의 건강식품 등 다양한 형태로 판매되고 있으며, 국내 이너 뷰티 시장은 8,000억 원, 기능성 화장품 시장은 7,000억 원이며, 삶의 질에 대한 관심과 노령 인구의 증가로, 매년 15% 이상 급성장하고 있다.

회사는 “세계 최초의 필름형 콜라겐 필름으로 시장의 니즈를 충족시킬 제품으로의 성장을 기대하고 있다. 또한 양사는 유럽과 중국을 포함한 세계 시장 진출에도 지속적으로 협력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