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움, 국내 의료 기관 최초 아르메니아 진출

차움(원장 이동모)이 국내 의료 기관 최초로 아르메니아에 진출한다. 차움은 아르메니아 딜리잔 지역 약 1만여 평 부지에 IDeA(Initiatives for Development of Armenia)와 유럽, 러시아, 중동의 의료 관광객을 타겟팅하는 차움 딜리잔(Chaum Dilijan) 센터를 설립한다는 계획이다.

IDeA는 아르메니아의 경제, 사회, 문화, 관광, 교육 등의 발전을 위해 투자하는 재단으로, 아르메니아의 가장 큰 은행을 소유하고 있다. 아르메니아 최초의 인터내셔널 보딩 스쿨 설립, ​세계에서 가장 긴 케이블카 기네스북 등재 사업 등을 통해 러시아권에 널리 알려진 기업이다.

이 기업은 매년 아르메니아 대학살을 추모하는 국제 기념행사 AURORA를 개최하는 등 아르메니아 발전에 중추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 현재까지 70개가 넘는 프로젝트에 약 5억5000만 달러를 투자하여 5,000개가 넘는 일자리를 창출 하는 등의 성과를 내었고, 따라서 아르메니아 정부에서도 IDeA의 투자 분야에 동참함으로써 상생적 관계를 유지하고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차움은 딜리잔 센터의 의료 서비스 설계, 인사 관리(채용, 교육 등), 의료 설비 기획 등 컨설팅 업무와 향후 위탁 운영을 맡고, IDeA는 전문 인력의 제공, 전반적인 투자와 현지 정부 기관과의 지원 등에 협력할 계획이다.

차움이 설립될 딜리잔은 구소련 시절부터 아르메니아의 스위스로 불리는 곳으로 아름다운 자연 환경과 세계 최고 수준의 청정한 공기와 물을 가지고 있는 곳으로 쇼스타코비치가 많은 곡을 쓴 곳으로도 유명하다.

IDeA는 이미 2014년 이곳에 UWC 딜리잔을 설립해 전 세계 50여 개국으로부터 약 300여 명의 학생을 모집하여 인터내셔널 보딩 스쿨을 성공적으로 운영하고 있다.

차움 이동모 원장은 “IDeA가 적극적으로 차움 유치에 나서고 있고, 아르메니아 정부도 적극 지원하고 있어 차움 딜리잔 센터 설립이 순조롭게 진행된다면 러시아, 유럽, 중동 의료 관광객 유치를 통해 우리의 의료 기술을 전 세계에 알리고 우리나라의 국격을 높이는 기회가 될 뿐만 아니라 국내 의료 기관 최초 러시아권 진출로 기록될 것”이라고 말했다.

IDeA 루벤 바르다니안(Ruben Vardanyan) 회장은 “차병원이 LA에 진출할 때 아르메니아 사회에서도 큰 화제가 되어서 잘 알고 있고, 차움의 세계적인 안티 에이징 기술력으로 더욱 유명해졌다. 차움과 함께 아름다운 딜리잔에 세계 최고 수준의 의료 관광 센터를 설립하겠다”고 말했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