낮잠을 보약으로 만들어주는 스트레칭 3가지

직장인들에게 점심시간의 짧은 낮잠은 그야말로 꿀맛이다. 피로 및 스트레스를 풀어주고 업무능률을 올리는 효과가 있다. 하지만 이는 바른 자세로 낮잠을 잤을 경우에 해당한다. 잘못된 자세로 낮잠을 자게 되면 오히려 건강을 해칠 수 있다.

사무실에는 낮잠을 위한 마땅한 장소가 없기 때문에 보통 팔을 베개 삼아 책상에 엎드려 잘 때가 많다. 이처럼 불안정한 자세로 잠을 자면 목과 관절에 많은 무리를 주며 척추에도 큰 압박이 가해진다.

낮잠을 잔 후에는 허리와 목 등 근육이 긴장된 상태이기 때문에 이완을 시켜주는 것이 필요하다. 사무실에서도 쉽게 따라 할 수 있는 간단한 스트레칭 자세 3가지를 기억하자.

1. 기지개 펴고 허리 5회 돌리기

기지개를 펴면 혈액순환이 개선됨과 동시에 뇌의 산소량을 늘려 준다. 기지개를 편 후, 허리를 돌려주면 긴장된 척추근육의 부담을 덜어 주는데 도움을 준다.

2. 양팔 벌려 어깨 들었다 내리기

바르게 선 상태에서 양팔을 벌려 어깨를 들었다 놨다를 5회씩 반복한다. 이 동작을 통해 목 주변의 근육을 이완시키는 효과를 볼 수 있다.

3. 뒷목 깍지 끼고 허리 양 옆으로 굽히기

똑바로 선 상태에서 양손을 깍지 끼고 뒷목에 올려 둔다. 다음 허리를 좌우로 굽힌다. 낮잠 잔 이후에 바로 실시하면 좋다. 이 운동은 옆구리 스트레칭 겸 허리 근력을 강화하고 균형 잡기에 도움이 되기 때문에 5회씩 반복적으로 실시하면 좋다.

[사진출처 : 아이클릭아트]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