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억 안 날 때 생각 멈춰야 하는 이유

중요한 기억을 떠올리려 하지만 정말 안 될 때가 있다. 이럴 때는 어떻게 해야 할까. 더 이상 그 생각을 하지 않거나 차라리 다른 생각을 하면 뇌가 안정돼 원하는 기억을 떠올릴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있다.

영국 런던 골드스미스대학교 연구팀은 애써 생각할 때와 잠시 생각 활동을 멈출 때 발생하는 뇌파가 각각 다른데 생각을 멈출 때 나오는 뇌파가 기억을 떠올리는 데 도움을 주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연구팀은 성인 21명에게 두뇌게임을 시키고 동시에 전극을 이용해 뇌파를 측정하는 검사법을 실시했다. 두뇌 게임은 세 개의 단어를 제시하고 이 단어들에 덧붙여 합성어를 만들 수 있는 새로운 단어를 유출해내도록 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연구결과, 생각이 나지 않을 때 집중을 하면 할수록 뇌 두정엽 부분에 감마파가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두정엽은 정보를 통합하는 역할을 하며 뇌 상부 뒤쪽에 위치해 있다.

연구팀은 “뇌에 감마파가 늘어날수록 초초해져 교착상태에 빠지게 된다”고 설명했다. 이어 연구팀이 답을 맞히지 못하는 참가자에게 힌트를 주고 문제를 생각하지 않게 하자 두정엽 부분에 알파파가 증가하면서 결국 답을 알아냈다.

감마파는 빠르게 진동하는 형태로 정서적으로 초조한 상태이거나 추리나 판단과 관련이 있다. 알파파는 뇌가 이완하고 있을 때처럼 편안한 상태에서 주로 나타나며 물체를 주시하거나 정신적으로 흥분하게 되면 억제된다.

연구팀은 “갑자기 생각이 나지 않을 때는 계속 생각하지 말고 다른 생각을 하면서 안정을 취하는 것이 좋다”며 “가만히 있다가 갑자기 ‘아 그렇지’하고 떠오르는 것은 이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사진출처=아이클릭아트]

권순일 기자 kstt77@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