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인제약, 뇌전증 치료제 네오팻정 출시

환인제약(대표이사 이원범)은 뇌전증 치료제 ‘네오팻정(라코사미드)’과 ‘뉴바민정(레바미피드)’, ‘쎌콕정100㎎(세레콕시브)’을 국내 시장에 출시한다.

네오팻정의 주성분인 라코사미드(Lacosmide)는 뇌전증 치료제 시장 글로벌 매출 1위 성분으로, 나트륨 채널의 느린 불활성화를 촉진함으로써 과흥분성 뉴런 막을 안정화시켜 기존의 치료제로 발작이 조절되지 않는 환자에게 사용할 수 있는 새로운 기전의 뇌전증 치료제이다.

16세 이상의 부분 발작이 있는 뇌전증 환자에게 투여 가능하고 이차성 전신 발작 동반 유무와 관계없이 복용할 수 있으며, 다른 뇌전증 치료제와의 약물 상호 작용이 적은 것이 특징이다.

이번에 발매되는 네오팻정은 50밀리그램, 100밀리그램, 150밀리그램, 200밀리그램 함량이며 분할선을 삽입하여 용량 조절 시 편의성을 높였다.

네오팻정의 1정당 상한 약가는 50밀리그램 220원, 100밀리그램 360원, 150밀리그램 466원, 200밀리그램 544원이며, 낮은 약가로 인해 환자 부담이 줄어들 것으로 예상된다. 포장 단위는 100정 단위 PTP 포장으로 출시된다.

환인제약은 네오팻정과 함께 위궤양 치료제 뉴바민정도 출시한다. 뉴바민정은 레바미피드 성분의 위궤양 치료제로 1정당 상한 약가는 98원, 포장 단위는 30정, 300정 단위 병 포장으로 출시된다. 또 국내 최초로 발매되는 세레콕시브 100밀리그램 정제인 쎌콕정100㎎은 1정당 상한 약가 347원, 포장 단위는 30정, 100정 단위 병 포장으로 각각 출시된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