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독-항암신약개발사업단, ‘Pan-TRK 저해 항암 신약’ 공동 개발

TRK 단백질을 선택적으로 억제하는 새로운 기전의 치료제인 ‘Pan-TRK 저해 항암 신약’을 한독과 항암신약개발사업단이 공동 개발한다.

15일 한독(회장 김영진)과 보건복지부 시스템통합적 항암신약개발사업단(단장 김인철)이 8일 국립암센터에서 ‘Pan-TRK 저해 항암 신약’에 대한 공동 개발 협약을 체결했다 밝혔다.

한독과 CMG제약이 2015년 공동 연구를 시작한 ‘Pan-TRK 저해 항암 신약’ 개발은 이번 항암신약개발사업단과의 협약으로 개발 과정에 탄력을 받게 됐다. 한독은 항암신약개발사업단과 임상 2상 초기 단계까지 공동 개발을 진행할 예정이며 CMG제약과도 지속적인 협력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한독과 항암신약개발사업단이 공동 개발하는 ‘Pan-TRK 저해 항암 신약’은 TRK 단백질을 선택적으로 억제하는 새로운 기전의 치료제이다.

TRK 유전자의 재배열은 암 유전자 변이의 한 종류로 갑상선암, 유두암, 담관암, 비소세포폐암, 대장암, 다형성 교모세포종 등 다양한 암의 유발과 관련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한독은 항암신약개발사업단 및 CMG제약과 ‘Pan-TRK 저해 항암 신약’ 개발을 위해 올해 GLP 독성 시험에 진입하며 내년(2018년) 중 본격적인 임상 시험에 돌입할 계획이다.

한독의 장우익 연구개발본부 부사장은 “‘Pan-TRK 저해 항암 신약’ 이 개발되면 현재 치료제가 없는TRK 유전자의 재배열을 보유한 암 환자 치료에 큰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이라며 “항암 신약 개발에 뛰어난 연구 능력을 보유한 항암신약개발사업단과 긴밀히 협력해 글로벌 수준의 우수한 항암 신약을 개발하는데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