급성구획증후군은 어떤 병? 문근영 응급수술

배우 문근영이 급성구획증후군 진단을 받고 2일 응급 수술을 했다. 이로 인해 연극 ‘로미오와 줄리엣’ 지방 공연도 취소했다.

문근영의 소속사는 3일 “문근영이 지난 1일 오른쪽 팔에 갑작스런 통증을 호소해 다음날 오전 9시경 병원을 찾았다. 진료 후 급성구획증후군이라는 진단을 받고 바로 응급 수술을 했다”고 밝혔다.

문근영 측은 “2-3일 안에 추가 수술을 해야 하며, 향후 1-2차례 수술이 더 필요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면서 “급성구획증후군은 응급질환 중 하나로 수술을 미루면 안 되는 상황이고, 절대 안정을 취해야 한다는 의사의 소견에 따라 연극 공연을 취소하게 됐다”고 했다.

문근영 측은 “무대에 서겠다는 문근영 배우의 의지가 강하지만, 입원 치료 받으며 경과를 지켜봐야 하는 상황”이라며 “공연을 기다려주신 관객 분들께 갑작스러운 소식을 전해드려 대단히 죄송하다”고 했다.

그렇다면 문근영이 앓고 있는 구획증후군(Compartment syndrome)은 어떤 병일까? 우리 몸은 근육이 몇 개씩 한 덩어리로 구성된 ‘구획’을 이루고 있다. 몸에 부종이 심해지면 이 구획 내에 압력이 증가해 동맥을 압박하고 이로 인해 말단부의 혈액공급이 차단되게 된다. 이 경우 4-8시간 안에 구획 내 근육 및 기타 연부조직의 괴사가 발생하는데, 이를 구획증후군이라고 한다.

문근영의 경우 급성구획증후군이라 급하게 수술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급성구획증후군은 심한 외상 후에 생기는 것이기 때문에 통증이 심하고 휴식을 취해도 통증이 없어지지 않는다. 따라서 반드시 응급수술을 해야 한다. 구획증후군의 증상으로는 통증, 감각-운동장애, 창백, 부종, 마비 등을 들 수 있다.

[이미지출처: 배우 문근영 인스타그램 캡쳐]

김용 기자 eco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