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나잇 스탠드 남녀 간 시각차, 이유는?(연구)

모르는 파트너와 하룻밤을 보내는 우연한 성경험을 뜻하는 ‘원나잇 스탠드’(one night stand)에 대해 여성들은 후회하고, 남성들은 더 많이 하지 않았음을 후회한다. 이는 생물학적 진화 때문이다.

여성운동가들은 여성의 성 해방을 위해 오랫동안 노력해 왔다. 하지만 우연한 성경험에 관한 한, 여성은 남성보다 여전히 더 깐깐하며 그 원인은 진화에 있다. 여성들은 우연한 성경험 자체를 후회하게 진화했으나, 남성들은 더 많이 못한 것을 후회하게 진화했다.

노르웨이과학기술대(NTNU) 심리학부 연구팀은 19~37세 노르웨이 남녀 263명을 대상으로 최근의 ‘원나잇 스탠드’에 대한 설문조사를 했다. 그 결과 남성들의 50% 이상이 우연한 성경험에 대해 행복감을 나타냈지만, 여성들의 경우엔 약 33%에 그쳤다.

특히 여성들의 약 80%가 최근의 우연한 성경험 기회를 거부했다. 남성들의 경우는 43%였다. 연구팀은 “여성들이 임신·성병 감염 및 나쁜 평판을 걱정하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하지만 연구에 참여한 남성들은 여성들보다 성관계를 더 즐겼으며 오르가슴도 더 많이 느꼈다고 응답했다.

연구팀은 “진화심리학으로 이 같은 남녀 차이를 설명할 수 있다”며 “수천 년 동안 여성들은 아이들을 데리고 다니면서 돌봐야 했기 때문에, 남성과 여성은 상반되는 성 전략을 채택하지 않을 수 없었다”고 밝혔다.

남성들은 이론상 수천 명의 자녀도 양육할 수 있으며, 이는 가임여성의 의사와 공급에 의해서만 제한된다. 과거에는 자유롭게 생식할 수 있는 사람들이 너무 많아서 일부가 생존하지 못하더라도 큰 문제가 되지 않았다.

연구팀은 “자손을 기관총처럼 퍼뜨리는 전략 덕분에, 남성들에게는 파트너의 질이 여성의 경우처럼 썩 높을 필요는 없었다. 남성은 이 여자, 저 여자에게 옮겨 다니면서 임신을 시키면 진화 측면에선 최고로 평가됐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이번 연구를 함께 수행한 텍사스대학교 데이비드 부스 교수는 “여성과 남성의 성심리는 근본적으로 다르다”고 밝혔다. 남성들의 성공적인 생식에 대한 주요 한계는 역사적으로 가임 여성들에 대한 성적 접근이었다. 이처럼 진화론적으로 선택하게 하는 압박감 때문에 남성들은 성관계를 맺을 기회에 큰 관심을 쏟게 됐다.

그러나 여성들에겐 파트너의 품질이 훨씬 더 중요하다. 파트너를 추가한다고 해서 생식에 성공할 가능성이 더 커지지 않기 때문이다.

모든 세대에 걸쳐 여성들은 대부분 자신의 자녀들에게 더 많이 투자할 의향이 있는 고품질 파트너의 확보를 목표로 삼는다. 다른 여성 및 잠재적인 자녀들과 관계를 맺어 자원을 낭비하지 않을 질 높은 파트너를 찾는 것이다.

부스 박사는 “성관계를 언제, 어디서, 누구와 할 것인지 결정하는 여성의 선택은 아마 성심리의 가장 근본적인 원칙일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많은 사회과학자들은 노르웨이처럼 성적으로 평등한 문화에서 이 같은 성 차이가 사라질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며 “그런 측면에서 이번 연구 결과는 과학적으로 매우 흥미로운 것”이라고 말했다.

연구팀은 “1960년대 이후의 문화적 변화가 남성과 여성이 성관계를 바라보는 근본적인 성 차이를 바꾸지는 못했다”고 결론지었다. 이 내용은 ‘진화심리학’저널에 발표됐으며, 영국 일간 텔레그래프와 성 전문 인터넷신문 속삭닷컴이 보도했다. (사진=shutterstock.com)

김용 기자 eco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