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바스틴-타쎄바, 비소세포폐암 1차 치료제 승인

한국로슈의 비소세포폐암 치료제 아바스틴과 타쎄바가 1차 치료제로 승인받았다.

한국로슈(대표이사 매트 사우스)는 아바스틴과 타쎄바 병용요법이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표피 성장인자 수용체활성변이가 있는 수술이 불가능한 진행성, 전이성 또는 재발성 비편평상피세포성 비소세포폐암의 1차 치료제로 지난 10월에 허가 받았다고 밝혔다.

이번 허가는 아바스틴과 다른 표적치료제 간 병용요법으로는 최초로 승인된 것으로, 일본인 stage IIIB/IV 또는 재발성 비편평상피세포성 비소세포폐암 환자 154명을 대상으로 진행된 JO25567 임상을 기반으로 한 것이다.

임상 결과 아바스틴-타쎄바 병용 요법으로 치료를 받은 환자군의 무진행생존율이 16개월로 나타나, 타쎄바 단독요법 환자군 대비 6.3개월 연장됐음을 확인했다. 이는 질병진행 또는 사망 위험에 있어 통계적으로 유의한 46%의 상대적인 감소를 보인 것이다.

아바스틴-타쎄바 병용요법의 가능한 작용기전은 아바스틴이 종양 혈관 정상화를 도와 종양 내 약물 전달 효과를 증진시키는 것으로, 이를 통해 타쎄바의 효과를 높일 수 있다.

또 다른 작용기전으로는 혈관내피 성장인자 및 EGFR 신호 전달 경로를 동시에 차단시켜, 종양 크기 감소 효과를 나타낸 것으로 볼 수 있다. 이번 병용요법은 유럽 종양학회 가이드라인에 우수한 효능을 입증해 가장 우선적으로 권고되는 치료등급 1A로 등재됐다.

한국로슈 항암제 사업부 신정범 상무는 “이번 아바스틴-타쎄바 병용요법 국내 허가를 통해 비소세포폐암 치료의 새로운 기준을 제시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한국로슈는 항암제 분야의 리더로서 앞으로도 혁신적인 연구개발을 통해 국내 폐암 환자들의 삶의 질 및 생존율 향상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