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원셀론텍, 골수세포 분리기술 유럽 특허권

세원셀론텍이 뼈 조직 생성에 필요한 유핵 세포를 인체 골수로부터 분리하는 기술에 대해 유럽 특허 등록을 마쳤다고 16일 밝혔다.

뼈 조직 생성용 유핵 세포를 골수에서 빠르고 간편하게 분리할 수 있는 방법인 이 분리 기술은 유럽 특허 등록으로 인해 유럽지역 35개국의 특허권을 확보 하게 됐다.

세원셀론텍의 특허기술은 소량의 환자 골수에서 뼈 조직 생성용 유핵 세포만을 분리해 주입함으로써 뼈 조직 손상 및 결손 부위의 뼈 형성을 보다 효과적으로 유도한다.

또한 시술 장소에서 짧은 시간 내 최소한의 공정으로 골수의 뼈 조직 생성용 유핵 세포를 준비할 수 있어 응급 및 노령 환자나 반복된 재수술 환자에게 효율적인 뼈 조직 치료 효과를 제공할 수 있다.

서동삼 RMS본부 상무는 “세포 및 조직공학 기반 치료제의 세계시장 규모가 2012년 약 120억 달러에서 2018년 320억 달러 규모로 확대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며 “그 중 가장 큰 규모를 차지하는 정형외과 영역 근골격계 질환(2012년 약 70억 달러에서 2018년 195억 달러 규모 확대 전망) 분야와 글로벌 핵심시장 중 하나인 유럽지역에서 특허권을 선점한 데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