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이 몰랐던 숙취에 관한 13가지

술자리에서 거나하게 취한 뒤 다음날 숙취로 인해 술보다 더 쓴 맛을 겪은 사람이 많을 것이다. 이번에는 ‘술 조심’을 다짐했지만 어김없이 숙취로 고생하곤 한다. 숙취에 대해 몰라도 너무 몰랐던 것은 아닐까. 숙취에 대해 정확히 알고가자. 미국 의학포털 웹엠디(WebMD)가 소개한 숙취에 관한 속설 13가지다.

술 마시면 으레 숙취?

과도한 음주는 중추신경을 자극해 뇌에 화학물질을 생성시켜 두통, 어지러움, 구토, 설사 등을 유발한다. 화장실을 들락거리다 결국에는 탈수 증상을 일으키기도 한다. 술 마신 대가로 다음날 찾아오는 보상인 셈이다. 머리가 깨질듯 한 두통, 피로감, 목마름, 메스꺼움 등은 면역시스템의 저하로 이어지기도 하므로 결코 대수롭게 생각할 현상이 아니다.

숙취는 남녀 상관없다?

남녀가 같은 양의 술을 마셨다면, 여자가 숙취로 고생하는 경우가 더 많다. 남자는 여자보다 신체 수분양이 더 많기 때문에 알코올을 희석시키는데 유리하게 작용한다. 이는 곧 같은 양의 술을 마셨을 때 여자의 혈액 속에 남아있는 알코올 성분이 남자보다 더 많다는 뜻이다.

많이 마셨다고 숙취 오나?

사람마다 다르지만 약간의 술만 마셔도 다음날 두통을 비롯한 숙취 증상을 겪을 수 있다. 음주 시 물을 마시거나 비알코올 음료를 중간에 섭취해보자. 혈액 속에 적정량의 수분을 유지해 알코올 성분이 쌓이는 것을 줄일 수 있다.

다이어트 칵테일을 마시면 숙취 없다?

현재 다이어트 중이라면 칼로리를 제한하는데 다이어트 음료가 도움이 될 수 있다. 하지만 숙취를 피하기 위해서라면 별 도움이 안 된다. 한 연구에 따르면 과일이 들어있거나 과일 주스, 여타 설탕함유음료는 숙취의 강도를 살짝 덜어낼 뿐이다.

술잔 작으니 괜찮다?

숙취는 당신에 맞는 알코올 섭취량을 넘느냐 안 넘느냐의 문제이다. 맥주 12온스, 와인 5온스, 샷(데킬라 등 독한 술) 1.5온스는 같은 양에 해당하는 알코올 농도이다. 술잔 사이즈로 숙취를 논하지 말라.

잠자기 전에 무언가를 먹어라?

이미 술을 마신 상태에서 잠자기 전 무언가를 먹는 것은 전혀 도움이 되지 않는다. 음식이 몸 안에서 알코올이 흡수되는 것을 천천히 진행하도록 돕는다 하더라도 잠자기 전에 먹는다면 뱃살만 늘어날 뿐이다. 술을 마시기 전에 스테이크나 피자 등의 지방질 음식을 먹어두면 숙취를 어느 정도 경감할 수 있다. 잠자기 전에는 물을 마시도록 하자.

다음날 숙취예방을 위해 잠자기 전 진통제?

일반의약품 진통제는 통상 4시간정도 효과를 보인다. 따라서 잠잘 때 진통제를 복용한다 하더라도 다음날 일어날 때까지의 두통을 예방하긴 어렵다. 오히려 잠자고 일어나서 복용하는 것이 낫다. 다만 아세트아미노펜(타이레놀 성분)이 들어있는 진통제는 술 마신 뒤 복용하지 않는 것이 좋다. 간 손상을 일으킬 수 있기 때문이다.

해장술로 숙취해소?

전날 밤 먹은 술로 인한 숙취를 다음날 아침 술로 다스린다는 것은 어불성설이다. 오히려 숙취를 더 연장시킬 뿐이다. 일반적으로 숙취의 가장 최악의 증상은 혈액 내 알코올 수치가 제로(0)로 떨어졌을 때 나타난다. 만약 아침에 다른 술을 곁들이고 있다면 최악이다. 만약 ‘나는 꼭 해장술로 숙취를 풀어야 한다’고 늘 생각한다면 알코올 중독을 의심해야 한다.

커피를 마시면 좋다?

아침에 일어나 모닝커피로 숙취를 달래려는 사람들도 많다. 그러나 커피를 많이 마시면 탈수 증상을 더 빨리 일으켜 숙취를 더 악화시킨다. 술 취한 다음날 잃어버린 체내 전해질을 대체하고 탈수를 막기 위해서는 물이나 스포츠 음료를 마시는 것이 가장 좋다. 특히 숙취로 인해 구토를 했다면 물 섭취가 가장 중요하다.

식물추출물이 숙취 없앨까?

식물추출물로 만든 숙취해소 음료들이 시중에 많이 판매되고 있다. 영국 연구진이 국화과 식물인 아티초크 추출물, 이스트(곰팡이)와 같은 물질로 만들어진 숙취해소 알약의 치료효과를 검증한 결과 별다른 영향을 미치지 못했다. 다른 영국 연구진의 연구결과에서는 부채선인장(prickly pear cactus)이 숙취로 인한 설사, 목마름 등을 해소하는 데 도움을 주지만 깨질듯 한 두통을 해소하지는 못했다. 그렇다면 숙취의 가장 큰 고통, 이 두통을 줄이는 방법은? 시간만이 유일한 해결책이다!

숙취는 알코올 중독 증상 중 하나?

정신 혼란, 구토, 심한 두통 등은 그저 술 마신 뒤 으레 나타나는 숙취의 한 부분으로 여기며 넘어갈지도 모른다. 하지만 만약 누군가 술을 지독하게 마신 후 구토를 자주하고 정신을 잃는 일이 잦다면 알코올 중독으로 인해 뇌와 면역시스템에 심각한 손상을 입었을 가능성이 높다. 알코올 중독은 생명을 위협하는 일이다. 술에 대한 강박이 심하고 숙취에 아랑곳 하지 않고 술을 마시고 있다면 반드시 알코올 중독 관련 전문의와 상담을 해야 한다.

정은지 기자 jeje@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