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 충분히 못 자면 오히려 살찌는 이유

비만과 당뇨 위험 높아져

잠을 충분히 못 자고 수면 주기가 불규칙하면 당연히 피곤해진다. 그럴 경우 몸도 축나고 마를 것 같지만 사실은 정 반대 현상이 일어난다.

연구결과, 잠을 충분히 못 자면 오히려 뚱뚱해지고 당뇨병에 걸릴 위험도 높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신진대사의 변화를 초래해 비만과 당뇨의 원인이 된다는 것이다.

미국 보스턴의 브리검 앤 여성병원 연구팀은 21명의 건강한 성인들을 대상으로 6주간 실험을 진행했다. 연구팀은 이들의 수면 행태와 식습관을 면밀하게 분석했다.

참가자들에게 처음에는 10시간 정도 수면을 취하게 한 다음 3주간은 6시간 미만만 자게 해 생체 리듬에 혼란을 줬다. 또 하루 24시간을 28시간 주기로 바꿨다.

그 결과, 수면 부족과 수면 주기 변경은 휴식 대사율(Resting metabolic rate)을 낮춰 식사 후 혈당량 수치를 높아지게 했다. 췌장이 인슐린을 충분히 생산하지 못하게 되기 때문이었다.

연구팀은 이 같은 신진 대사율 하락은 연간 기준으로 몸무게가 4.5kg 더 늘어나게 한다고 설명했다. 연구팀이 실험의 마지막 단계에서 9일간 다시 평균 수면 시간을 취하도록 하자 신진 대사율은 정상으로 돌아왔다. 이런 내용은 헬스데이뉴스가 보도했다.

권순일 기자 kstt77@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