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암센터, WHO와 암 관리사업 워크숍

국립암센터는 세계보건기구 서태평양지역사무처(WHO WPRO)와 공동으로 오는 9일부터 12일까지 국립암센터 국가암예방검진동에서 ‘암 관리 리더십과 역량강화’를 주제로 워크숍을 진행한다.

이번 워크숍에는 캄보디아, 피지, 라오스, 필리핀, 몽골리아, 베트남 등 9개 국가의 암 관리사업 관련 담당자 3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국내외 암 관리 및 암 등록 관련 전문가로 구성된 강사진이 암 관리사업 기획 및 모니터링 전반에 대한 이론과 실습을 병행한 강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국립암센터는 이번 워크숍을 통해 우리나라 암 관리 사업 모델을 소개하고, 서태평양지역 각국의 암 관리사업 현황과 경험을 공유하게 된다.

현재 WHO 산하에는 서태평양을 비롯해 아메리카, 유럽, 중동, 동남아시아, 아프리카 등 6개 지역본부가 있으며, 한국은 중국·일본 등 37개국과 함께 서태평양지역사무처에 속해 있다. 전 세계적으로 암 분야의 협력센터는 영국, 한국, 인도, 이란, 요르단, 중국 등 총 6개국에 있다.

 

배민철 기자 mcbae200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