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제약, 야생 살인진드기 기피제 출시

야외활동이 잦아지는 봄을 맞아 동국제약은 야생 살인진드기 기피제인 ‘디펜스벅스 더블’을 출시했다고 11일 밝혔다.

이카리딘을 주성분으로 한 이 제품은 지난해 출시된 모기, 털진드기 기피제인 디펜스벅스 보다 함량이 2배 이상 높다. 이카리딘은 WHO가 추천하고 EPA(미국 환경보호청)로부터 승인된 성분으로 해충 기피효과와 안전성이 입증됐다.

디펜스벅스 더블은 국내에서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작은소참진드기 기피제로 공식 허가를 받았다. 일명 야생 살인진드기로도 불리는 작은소참진드기는 치명적인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을 매개하는 위험한 해충으로 알려져 있다. 봄부터 늦가을까지 활발하게 활동한다.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 바이러스에 감염되면 1-2주의 잠복기를 거쳐 고열, 구토, 설사, 두통, 근육통, 기침은 물론, 심한 경우 의식장애나 경련, 혼수 등의 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 지난해 질병관리본부 발표 자료에 따르면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에 의한 치사율은 2013년을 기준으로 약 47%에 이르며, 최근에는 사람 간 감염이 처음으로 확인됐다.

동국제약측은 “현재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에 대한 효과적인 항바이러스제나 백신이 아직 개발되어 있지 않다”며 “등산, 캠핑 등 아웃도어 활동이 많은 시즌에 진드기 감염을 막기 위해서는 긴 옷을 착용하는 등의 예방수칙을 준수하고 안전하고 입증된 야생 살인진드기 기피제로 사전에 차단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전했다.

 

배민철 기자 mcbae200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