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혈압뿐일까? 소금, 더 심한 질환 유발

심장, 콩팥, 뇌에도 악영향

소금을 많이 섭취해도 고혈압이 발생하지 않을 수 있지만 대신 소금의 주성분인 나트륨이 혈관과 심장, 콩팥 그리고 두뇌 등에 심각한 손상을 주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델라웨어대학교 연구팀은 ‘나트륨 저항성’이 있어 소금을 많이 먹더라도 혈압이 오르지 않는 체질을 가진 사람들도 소금을 과다 섭취하면 여러 신체 기관과 세포 조직에 해로운 영향을 받는다는 것을 발견했다.

나트륨 과다 섭취는 혈관 안쪽을 둘러싼 내피의 기능을 떨어뜨리는 것으로 나타났다. 내피세포는 혈액 응고와 면역 기능 등 여러 가지 신체 과정에 관여한다. 나트륨 과다 섭취는 또한 동맥 경직도를 높이는 것으로 드러났다.

연구팀의 데이비드 에드워드 교수는 “소금을 너무 많이 먹으면 좌심실비대나 근육 조직의 확장을 유발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그는 “심방의 벽이 두꺼워지면 혈액을 온몸에 강하게 펌프질해 내 보내는 기능이 떨어지게 된다”고 말했다.

연구팀은 “이 뿐만 아니라 나트륨 과다 섭취는 콩팥 기능을 떨어뜨리고, 뇌에까지 영향을 미쳐 교감신경계를 민감하게 만들어 근육수축 등 각종 자극에 과잉 반응을 나타내게 된다”고 설명했다.

이번 연구결과는 ‘미국심장학회 저널(The Journal of the American College of Cardiology)’에 실렸으며 헬스데이뉴스가 보도했다.

권순일 기자 kstt77@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