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림푸스, ‘NBI 내시경 기술’ FDA 승인

 

올림푸스는 독자 개발한 NBI(Narrow Band Imaging, 협대역 화상 강화) 내시경 기술이 미국 식품의약품안전국(FDA)으로부터 시판 전 신고 승인을 받았다고 26일 밝혔다.

FDA는 NBI 기술이 백색광에서는 확인하기 어려운 조직의 효과적인 생검을 가능하게 하고 비근육 침윤성 방광암 환자의 종양 경계 식별에 효과가 있다고 평가했다.

올림푸스의 NBI는 보통의 생검 과정처럼 염료나 약물을 사용하지 않아도 되며 백색광으로는 확인이 어려운 조직을 효과적으로 식별할 수 있는 세계 유일의 특허 기술이다.

혈액에 강하게 흡수되는 청색광과 녹색광만 사용해 점막 표면의 모세혈관 형태를 정밀하게 관찰하고 미세병변을 더 잘 보이도록 한다.

암 조기발견과 수술 과정에서 종양 주변부를 더 잘 보이도록 해 수술의 정확도를 높이는 것은 물론, 방광 제거와 인공 방광 대치술과 같은 침습 치료를 방지해 치료 과정에서 환자의 불편을 줄여주는 것이 장점이다.

FDA가 검토한 연구에 따르면 NBI 내시경으로 방광을 검사했을 때 백생광 내시경보다 비근육 침윤성 방광암 병변 발견율이 17% 더 높았고, 추가 종양 발견율은 24%, 추가 상피내암 발견율은 28% 더 높았다.

올림푸스는 “앞으로 NBI가 비뇨기과 의사들에게 새로운 치료 방법을 제시하고, 조기 검진을 통해 의료비용 감소 효과까지 가져올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배민철 기자 mcbae200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