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가 빠지면 몸도 무너지고 넋도 나가”

 

노인들에게 위험 신호

치아를 모두 상실한 노인들은 치아를 몇 개라도 간직하고 있는 노인들에 비해 기억력과 걷기 등 인지, 신체 능력이 빠르게 쇠퇴한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영국 유니버시티 컬리지 런던 연구팀에 따르면, 치아를 모두 잃는 것은 노인들에게 육체적, 정신적으로 급격한 쇠퇴가 있을 것이라는 조기 경보가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60세 이상의 노인 3100명을 대상으로 이번 연구를 진행했다. 연구결과, 치아를 몽땅 잃은 노인들은 몇 개라도 갖고 있는 노인들에 비해 기억력과 걷기 속도 테스트에서 10% 낮은 점수를 보였다.

특히 치아 상실과 육체적, 정신적 쇠퇴의 연관성은 75세 이상의 노인들에 비해 60~74세 노인들에게서 가장 크게 나타났다. 연구팀의 게오르기오스 차코스 교수는 “치아 상실은 노인들에게서 인지와 신체 능력의 급격한 쇠퇴가 있을 수 있다는 조기 표지자가 된다”고 말했다.

이번 연구결과는 ‘미국노인병학회 저널(The Journal of the American Geriatrics Society)’에 실렸으며, 헬스데이뉴스가 보도했다.

권순일 기자 kstt77@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