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다희 성형수술 없이 진짜 ‘미모 여신’으로

 

엄다희라는 이름이 주목받고 있다. 외모로 인해 삶의 자신감을 잃은 사연많은 사람들에게 성형수술의 기회를 제공하는 케이블TV의 성형 프로그램 출연자다.

엄다희는 24일 스토리온 ‘렛미인4’에 출연했다. 이날 방송 주제는 온라인 세계에 빠져 자신의 실제 모습을 외면하고 사는 사람들이 소개됐다. SNS 상에서 빼어난 외모로 주목받고 있는 엄다희의 실제 모습도 크게 달랐다.

날씬하고 커다란 눈매로 ‘여신’으로 추앙받던 SNS 속 모습과는 달리 초고도비만의 외모를 지니고 있었던 것. SNS 상 엄다희의 모습은 직접 포토샵 보정작업을 통해 만든 것이라고 했다.

엄다희는 가상세계에서 팔로워 5천명 이상을 거느리며 ‘미모의 여신’으로 각광받았다. 하지만 실제 엄다희는 하루종일 휴대폰과 컴퓨터만 들여다보며 생활하는 외톨이였다. SNS에 올린 포토샵 외모에만 푹 빠져있었다. 자신의 몸에 맞지 않는 작은 사이즈의 옷을 사 하루에 수천 장의 셀카를 찍고 보정작업에 몰두한 것도 이 때문이다.

포토샵 외모와 달리 95kg 초고도비만이었던 엄다희는 다른 출연자들과 달리 성형수술 없이 다이어트에만 집중해 87일간 31kg을 감량하는 데 성공했다. 그러자 비만으로 인해 묻혔던 뚜렷한 이목구비가 살아났다. 다이어트를 끝낸 엄다희의 모습은 포토샵 사진 속 얼굴과 거의 비슷했다.

엄다희처럼 살이 쪄 외모가 달라져 보이는 사람이 많다. 이목구비는 미인형인데 얼굴에 지방이 붙어 미모도 떨어지고 뚱뚱하다보니 전체 외모의 모습이 실제 모습과 달라지는 것이다. 엄다희는 다이어트를 통해서도 미인이 될 수 있다는 것으로 입증했다. 성형수술로 예뻐지겠다는 일부의 그릇된 생각을 바꾼 모범 사례라고 하겠다.[사진=스토리온 ‘렛미인4’ 화면 캡처]

김미진 기자 mjkim@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