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동냥만으론 위험…잘못된 피임상식 8가지

피임에 관해서는 일반인들에게 잘못 알려진 상식이 의외로 많다. 학창시절 귀동냥으로 얻어들은 피임에 관한 지식이 사실이 아닐 경우가 많기 때문이라는 분석이다. 대한의사협회가 지적한 피임에 관한 잘못된 믿음을 소개한다.

(1) 피임약을 오래 먹으면 나중에 임신하는데 지장이 있다? = 피임약은 배란을 억제해 임신 가능성을 낮추는 역할을 한다. 그러나 이런 효과는 복용하는 주기에 국한될 뿐, 피임약을 중단한 후에는 그 영향이 지속되지 않는다. 따라서 피임약을 오래 복용한다고 해도 여성의 가임 능력에 손상을 주지 않는다. 다만 피임약을 장기 복용하던 여성이 이를 중단한 후 임신이 어려운 경우는 여성의 연령이 문제일 때가 많다.

(2) 피임약 복용이 유방암의 위험을 증가시킨다? = 최대 15년에 이르는 기간 동안 피임약을 복용하더라도 유방암 증가와는 아무 관련이 없다. 35~64세 여성에서 피임약 사용과 유방암 발생은 무관하다는 연구도 있다. 35세 미만이면서 현재 피임약을 복용하고 있는 경우, 또는 최근 피임약 복용자에서 20%의 유방암 위험률 증가가 보고되었으나, 이는 유방암 발생이 드문 연령이므로 검진 혼동일 가능성이 있다.

(3) 피임약을 복용하면 살이 찐다? = 피임약은 체내에 수분을 축적시켜 체중이 약간 증가할 수는 있다. 그러나 최근 개발된 저용량 경구 피임약은 약간의 이뇨 효과로 수분 축적을 막기 때문에 체중증가와는 관련이 없다. 흔히 피임약은 부종을 불러온다는 인식이 있으나, 피임약을 복용하면서 식이 조절 및 운동을 하면 체중조절이 가능하다.

(4) 질외 사정으로는 임신가능성이 없다? = 질외사정은 역사에 기록된 가장 오래된 피임방법이지만 100% 피임을 장담할 수는 없다. 질 안에 사정하지 않으면 임신이 안 되는 것은 당연한 일이다. 하지만 성적 흥분이 최고조에 달한 순간, 오로지 남성의 느낌에만 의존해 성교를 중단하고 질 밖에 사정을 하는 방법으로는 약 27%의 피임 실패율을 보인다.

(5) 성관계를 가진 후 일반적인 경구 피임약 3~4알을 먹으면 미리 피임하지 않아도 임신을 막을 수 있다? = 이는 예전에 응급피임약이 따로 존재하지 않던 시절에 사용하던 방법으로 구토, 메스꺼움 등의 부작용을 동반해 현재는 거의 사용하지 않고 있다. 임신을 막으려면 성교 후 72시간 이내에 전문의 상담을 거쳐야 하며, 필요시 응급피임약 사용을 통해 예방이 가능하다.

(6) 생리 중에는 성관계를 하더라도 임신이 안된다? = 규칙적으로 28~30일 생리주기를 반복하는 여성들의 경우, 다음 생리 예정일 2주 전에 배란이 일어나므로 생리 시작일이나 생리 중에는 임신의 가능성이 낮다. 그러나 여러 가지 원인으로 주기가 쉽게 바뀔 수 있으므로 주기법만으로 피임을 하면 실패할 수 있다. 또한 생리 중에는 성관계시 생리혈이 복강 내로 역류돼 자궁내막증을 유발할 수 있으므로 주의해야 한다.

(7) 응급피임약 복용 후 며칠 내에 출혈이 있다면 임신이 안 된 것이다? =그렇지 않다. 응급 피임약 복용 후 5~7일 정도 후 출혈이 있을 수 있다. 이는 응급 피임약의 작용으로 인해 자궁 내막이 탈락돼 나타나는 부작용의 하나라고 볼 수 있다. 그러나 피임이 안 되고 임신이 된 경우에도 소량의 출혈이 있을 수 있으므로 생리예정일에 생리가 없다면 임신여부를 확인해 보는 게 좋겠다.

(8) 콘돔을 사용하면 성병으로부터 안전하다? = 피임 방법 중 성병 감염에 확실한 효과가 있는 것은 콘돔이 유일하다. 그러나 콘돔으로 덮이는 부위 이외에 피부의 접촉이 차단되지 않으며, 피부의 상처나 타액 등으로 인한 성 전염성 질병의 감염이 가능하기 때문에 100% 성병으로부터 보호되는 것은 아니다. 성병에 대한 검진을 주기적으로 받는 것이 좋다.

김민국 기자 mkc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