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로슈, 아프리카 어린이를 위한 걷기대회

 

㈜한국로슈(대표이사 마이크 크라익턴)와 한국로슈진단㈜(대표이사 안은억)은 지난 13일 서울 석촌호수에서 임직원 20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아프리카 어린이를 위한 걷기대회(Children’s Walk)’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매년 6월 16일 UN의 ‘아프리카 어린이의 날(Day of the African Child)’을 기념해 진행하는 걷기대회는, 2003년부터 현재까지 11년간 로슈그룹 임직원 13만 2천여 명이 참여했으며, 약 130억 원(약 1,110만 스위스 프랑)의 기금을 조성했다. 모아진 기금은 아프리카 말라위 지역의 어린이들을 위해 고아원 설립, 식량 지원 및 자립을 위한 직업 교육 등의 프로젝트에 쓰이고 있다.

국내에서는 ㈜한국로슈와 한국로슈진단㈜이 함께 진행하고 있으며, 매년 200명 이상의 직원이 동참하고 있다. 두 회사에서는 직원 모금액에 해당하는 동일 금액의 매칭 펀드를 조성하여 말라위 어린이뿐만 아니라 국내의 소외된 어린이들을 지속적으로 돕고 있다.

한국로슈진단㈜은 걷기 대회와 별도로 매칭 펀드를 기부할 한국아동학대예방협회와 함께 피학대 어린이를 위한 서명 및 희망 메시지 적기, 노란 리본 달기 등 사내 이벤트를 진행했다. 직원 기부금은 올해도 말라위 어린이들을 위하여 쓰여질 예정이며, 매칭 펀드는 한국아동학대예방협회를 통해 국내 피학대 어린이들의 치유와 예방 사업을 지원할 예정이다.

㈜한국로슈는 직원들의 자발적인 기금 모금과 함께 지난해에 시작한

캠페인을 통해 기부금 적립을 도와준다. 캠페인은 약 열흘간 진행되는 ‘워킹 위크’ 기간에 참여한 임직원들이 사회적 기업 <빅워크>의 스마트폰 앱을 사용하여 걸은 거리를 집계하여, 건강도 증진하고 10미터당 50원씩의 기부금도 적립하는 캠페인이다. 이렇게 모아진 기부금은 6월 호국 보훈의 달을 맞아 보훈 가족 자녀들과 국내 소외 어린이에게 지원될 예정이다.

㈜한국로슈 마이크 크라익턴 대표이사는 “제약과 진단 부문이 어려운 환경에 처한 어린이들을 위해 함께 의미 있는 행사를 진행하게 되어 기쁘다”며 “선도적인 헬스케어 기업으로서 환자뿐만 아니라, 도움이 필요한 이웃에 대한 사회공헌활동을 확대하며 한국사회에서 책임감 있는 기업으로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노력을 지속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한국로슈진단㈜ 안은억 대표이사는 “‘어린이를 위한 걷기 대회’는 로슈그룹이 10년 이상 지속해 온 사회공헌 활동으로 올해도 한국에서 많은 임직원의 참여 하에 아프리카 최빈국 어린이들과 국내 어려운 환경에 처한 아이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게 되어 기쁘다”고 말했다.

 

김용 기자 eco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