멀리 찾아간 맛집 음식이 맛있는 진짜 이유

장시간 운전을 해 맛집을 찾아가는 경우가 있다. 맛있는 음식을 먹기위해 시간과 비용을 들이는 사람이 있다.

똑같은 음식이라도 먼 곳에 있는 식당 음식은 맛있는데, 왜 집에서 만든 음식은 맛이 없다고 할까? 요리솜씨가 없어 늘 핀잔을 듣는 사람들이 위안을 받을 만한 연구결과가 나왔다.

미국 존스홉킨스 대학교의 알렉산더 존슨 박사(심리학) 연구팀은 쥐들을 대상으로 두 가지 실험을 했다. 먼저 쥐를 두 무리로 나눠서 한쪽에는 지렛대에서 한 번만 뛰면 사탕을 줬고 다른 쪽에서는 15번을 뛰어야 사탕을 제공했다. 그랬더니 열심히 폴짝인 쥐들이 사탕을 더 잘 먹었다.

연구팀은 “이 실험을 통해 노력한 만큼 맛을 느끼는 효과가 강하고 오래 지속되는 것을 알 수 있었다”면서 “사람에게도 그대로 적용될 수 있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연구팀은 “식사는 다양한 동기와 배고픔의 정도, 기분에 따라 좌우되는 복잡한 과정”이라면서 “어떤 음식을 먹기 위해 시간과 비용을 더 많이 들이면 더욱 맛있게 느낄 수 있다”고 했다.

이 연구팀의 주장대로 식사와 맛은 다양한 관계의 산물일 수도 있다. 근사한 레스토랑에서 비싼 음식을 먹으면 실제 음식맛보다 더 맛있게 느껴질 수 있다. 아내의 요리가 맛이 없다면 그녀와 처음 만나 식사하던 장소를 떠올리며 먹어보자. 가정의 행복과 함께 입맛도 지킬 수 있을 것이다.

김용 기자 eco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