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4번째 태양흑점 폭발, 잦아지는 이유는…

직접 피해 없어

30일 오전 2시48분 경 3단계 태양흑점 폭발이 일어났다. 하지만 우리나라는 태양흑점 폭발 당시 밤 시간대로 태양 반대편에 위치, 단파통신 장애 등 직접적인 피해를 입지는 않았다.

미래창조과학부 국립전파연구원은 흑점 폭발은 이날 오전 2시48분 경 3단계로 발생해 점점 약해지다가 오전 3시8분 종료됐다고 밝혔다. 이번 흑점 폭발은 태양면 오른쪽 부근(N10W20)에 위치한 흑점군 2017에서 발생했다.

우리나라에 미친 피해는 없었으나 흑점 폭발 당시 발생한 태양 고에너지입자의 지구 유입량은 증가하는 상태다. 국립전파연구원 우주전파센터는 추가 위성자료가 수집되는 대로 분석해 관계기간에 제공할 예정이다.

3단계 폭발은 올 들어 4번째로 지난해부터 새로운 태양 활동 극대기가 시작될 것으로 예측되면서 향후 4~5년간 태양흑점 폭발 상황이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권순일 기자 kstt77@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