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채기에 콧물…이게 감기일까 비염일까

 

환절기만 되면 콧물, 재채기, 코가려움, 코막힘 등을 겪는 사람이 많다. 감기약을 먹으면 증상이 사라지다가도 약을 끊으면 이내 콧물이 나온다. 심지어 눈까지 충혈되고 눈물까지 흐른다. 이쯤되면 이런 증상이 감기일까? 아니면 알레르기 비염일까?

감기는 바이러스에 감염되어 나타나는 질환으로 콧물, 코막힘, 기침, 목이 아픈 인후통, 재채기 등이 주요 증상이다. 몸살이 나거나 온 몸에 힘이 없어져 처질 수 있다. 알레르기비염은 알레르기 원인 물질(알레르겐)에 의해 나타나는 질환인데, 주요 증상이 감기와 비슷하다.

감기와 알레르기는 전형적인 증상을 보일 때는 감별하기가 비교적 쉽다. 감기는 코 증상 외에도 목이 아픈 인후통, 발열, 근육통(몸살) 등이 동반되고, 수일 후 자연 치유된다는 특징이 있다.

알레르기비염의 경우는 물처럼 맑은 콧물에 코가려움증이 동반되고 재채기를 자주한다는 특징이 있다. 또한 수일 내에 자연 치유되는 감기와는 달리 알레르기비염은 상당 기간 유지가 된다. 어떤 경우에는 알레르기 원인 물질인 알레르겐에 노출되는 시간에 따라 증상이 급격히 나타났다가 노출을 피하면 금세 사라지기도 한다.

하지만 알레르기비염이 비전형적인 증상으로 나타나거나 합병증으로 부비동염(축농증)이 동반된다면 간단히 감별하기가 어려울 수도 있다.

일년 내내 코감기를 달고 산다면 거의 알레르기비염일 가능성이 높다. 이와 같은 경우는 실내 알레르겐인 집 먼지진드기나 애완동물 등에 의한 증상일 가능성이 높다. 알레르기 피부단자시험 등을 통해 원인 알레르겐을 찾을 수 있다.

계절에 따라 알레르기비염 증상이 나타날 수도 있다. 주로 풍매화의 꽃가루에 의한 것으로 봄에는 오리나무 등 나무꽃가루, 여름에는 목초 꽃가루, 가을에는 쑥, 두드러기쑥 등 잡초꽃가루가 주를 이룬다.

분당서울대병원은 “곰팡이는 종류에 따라 계절성, 또는 일년 내내 원인으로 작용할 수 있다”며 “곰팡이 알레르기는 일반적으로 습기가 많을 때 발생하는데, 알레르기 피부단자시험 등을 통해 비교적 간편하게 진단할 수 있다”고 했다.

김용 기자 eco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