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는 남편과 나이차 적어야 장수, 남자는…

 

조기 사망 위험률 달라져

여자는 비슷한 나이 남자와 결혼해야 오래 살고, 남자와 나이 차이가 많이 날수록 조기 사망 위험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남자는 어린 여자와 결혼하면 조기 사망 위험이 크게 감소했다.

이 같은 결과는 독일 막스 플랑크 연구소가 1990~2005년 덴마크 인구 통계 자료를 바탕으로 부부의 나이 차이와 사망 나이 관계를 분석한 결과다.

연구결과, 남자는 7~9살 어린 여자와 결혼하면 조기 사망 위험이 11% 감소하고, 15~17살 어린 여자와 결혼하면 20% 감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대로 여자는 7~9살 연상 또는 연하인 남자와 결혼하면 조기 사망 위험이 20% 높아졌고, 15~17살 연상 또는 연하와 살면 조기 사망 위험이 30%까지 높아졌다.

연구팀은 이러한 차이가 나는 이유를 두 가지로 해석했다. 연구팀은 “건강하고 성공한 남자만이 젊은 여자를 쟁취할 수 있기 때문에 젊은 여자를 얻은 남자일수록 더 오래 사는 것으로 볼 수 있다”고 말했다. 또 “젊은 여자들이 남편 건강을 더 잘 챙기기 때문일 수도 있다”고 덧붙였다.

권순일 기자 kstt77@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