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이어트 실패요인 ‘폭발하는 식욕’ 어떡해?

 

다이어트를 시도했던 여성이라면 누구나 한번쯤 ‘폭발하는 식욕’으로 실패한 경험이 있을 것이다. 특히 출산을 겪은 주부는 임신 때 찐 살을 빼기 위해 식사량도 줄이고 운동을 시작하지만 육아와 살림으로 인해 이내 포기하게 된다.

이럴 때 이들은 비교적 효과가 빨리 나타나는 ‘굶는 다이어트’를 선택하고 만다. 그러나 ‘굶는 다이어트’는 결국 폭식을 불러와 오히려 살이 더 찌게 될 뿐만 아니라 살이 잘 찌는 체질로 바뀌게 된다.

폭식이란 음식 섭취에 대한 통제력을 잃고 1회의 식사량이 평소보다 지나치게 많은 경우로 음식을 한꺼번에 많이, 빠르게 먹는 것을 말한다. 보통 절식을 통해 다이어트를 하는 사람들이 허기를 느껴 폭식을 불러오는 경우가 많다.

폭식을 하게 되면 식욕을 억제하는 호르몬의 분비가 적어져 탄수화물 섭취 욕구가 증가하여 폭식이 계속 반복되는 악순환이 되풀이 되는 것이다. 원푸드 다이어트나 영양이 결핍된 식단으로 무리한 다이어트를 하는 것은 건강을 해치게 되고 다이어트에 실패할 확률이 높다는 게 전문가들의 지적이다.

건강을 지키는 식이조절과 다양한 다이어트 방법들이 쏟아져 나오고 있지만 효과는 잠시 뿐이고 장기적인 체중감량 효과를 유지하기 쉽지 않은 것이 가장 큰 딜레마다.

이러한 가운데 최근 굶지 않고 살을 빼 건강을 지키는 다이어트 방법이 눈길을 끌고 있다. 삼성 M다이어트는 체지방의 원인이 되는 지방과 탄수화물의 흡수를 90% 억제해 체내 배출을 도와주기 때문에 억지로 굶지 않아도 다이어트를 진행할 수 있다고 말한다.

다이어트 전문가들은 식사를 거르는 다이어트는 결국 요요 현상을 초래하기 때문에 하루 세 끼 식사를 꼭 먹어야 한다고 강조하고 있다. 무리한 다이어트는 탈모 외에도 소화불량, 변비, 노화 등과 같은 비교적 약한 부작용에서 아주 심각한 경우 골다공증, 심장질환, 뇌졸중 등 생명에 치명적인 부작용이 발생할 수 있다는 지적이다.

특히 임상시험을 거쳐 뛰어난 효과를 입증하여 국내뿐만 아니라 미국, 일본 등 5개국 특허를 받은 ‘액티포닌’을 주성분으로 하는 점도 눈여겨볼만하다. ‘액티포닌’은 섭취만으로 일정 강도 이상의 꾸준한 운동을 할 때와 동일한 현상을 나타내어 근육에 직접 운동 스위치인 AMPK 효소를 활성화 시켜준다. 따라서 액티포닌 섭취로 인해 운동효과를 나타내 체지방을 연소시켜 비만을 해소시키는데 도움을 주는 것이다.

업체 측은 수면 프로그램도 M다이어트의 장점으로 들며 “운동만으로 늘어난 뱃살을 제자리로 돌리기는 쉽지 않은데, 수면 프로그램은 잠을 자는 시간에 체중감량이 가능해 바쁜 현대인들도 쉽게 다이어트를 시작하고 성공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삼성 M다이어트는 다이어트 플래너의 1대1 관리를 통한 책임감량제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비만의 원인에 따라 개인별 맞춤 다이어트 프로그램도 실시한다.

현재 삼성 M다이어트는 출시기념 체험 이벤트의 일환으로 홈페이지(http://event.ad-frist.co.kr/)를 통해 복용방법과 예상 감량 효과, 비용 등에 대하 무료 상담이 진행 중이다.

홈페이지 : http://event.ad-frist.co.kr/ , 전화번호 : 080-333-0550

 

 

코메디닷컴 관리자 kormedi@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